기사 (113건)

충청권 4개 교육청(대전․세종․충북․충남) 교육감은 19일 11시 대전광역시교육청 6층 소회의실에 2018년 제1차 충청권교육감정책협의회(의장 : 충청남도교육감 김지철)를 가졌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배움과 돌봄의 행복교육, 충청권교육자치로 만들어갑니다’라는 주제로 올해 충청권이 함께 추진할 충청권 학교혁신 공동 사업 등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했다.충청권 교육청은 올해 교육과정, 생활교육, 학교민주주의, 학교행정 분야 등에서 효율적인 권한 배분과 권한 행사 방안 모색을 위한 학교자치제제 개발 공동 연구를 추진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먼저 교육전문직․교장․교사․전문가 등을 연구위원으로 위촉하고, 학교가 학생들의 참학력을 기르고 개개인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교육과정에 집중할 수 있는 학교자치체제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또한, 혁신학교와 마을교육공동체(혁신교육지구)의 효과적 운영 방법과 내용을 공유하기 위한 ‘충청권 교육혁신 한마당’을 9월에 개최하기로 했다. 이 행사는 학생․교사․학부모․시민들이 함께 참여해 지역과의 연대를 통해 ‘지역 속에서 성장하는 학교’의 모습을 잘 구현할 수 있도록 박람회 형태로 운영할 예정이다.아울러 미래 교육에 필요한 역량을 갖춘 교사를 임용하기 위해 신규교사 임용을 위한 면접 및 수업 시연 등 교사 선발 제도를 혁신할 수 있는 방안을 별도 연구를 통해 개발하기로 했다.특히 이번 정책협의회에서는 대통령 공약사업인 ‘중부권 잡월드’ 추진과 관련해 애초 공약대로 중부권 잡월드에 ‘미래진로직업체험관’이 구축될 수 있도록 충청권 교육청이 함께 지지․촉구하기로 하고, 중부권 잡월드 운영에 관한 공동 협력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중부권 잡월드는 진로 설계관, 직업 체험관, 직업 탐색관 등을 갖추는 것으로 계획되어 있다가 충청북도가 발주한 연구 용역에서 일자리 컨트롤 타워 구축, 중소기업 지원, 창업 및 역량개발 교육기능 강화 등을 위한 &

일반교육 | 손혜철 | 2018-03-19 11: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