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3,229건)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지난 12일 중소벤처기업부 청년몰 지원 공모 사업에 선정돼 국비 6억 5000만 원을 받게 됐다고 14일 밝혔다. 청년몰 지원 사업은 청년몰 활성화사업과 확장사업으로 구분되며, 총예산은 13억 원이다. 세부 예산은 ‘활성화사업’이 국비 1억 5000만 원, 시비 1억 2000만 원, 자부담 3000만 원이며, ‘확장사업’이 국비 5억 원, 시비 5억 원이다. 활성화사업 세부 내용은 ▲공동마케팅 ▲홍보 ▲맞춤형교육, 메뉴개발, 컨설팅 지원, 평가 및 모니터링 ▲공동수익모델 발굴 지원 ▲협동조합 조직 및 운영 등이다.확장사업 세부 내용은 ▲승강기 설치, 화장실 개선 ▲간판, 표지판 등 설치 ▲내부조명․전광판․실내인테리어 개선 ▲환기장치 및 냉난방시스템 보강 ▲트릭아트, 포토존 설치 ▲어린이 체험시설 등 고객편의시설 보강 ▲다목적컨벤션 홀 개선 등이다.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본부는 오는 15일 청년몰 상인을 대상으로 사업설명회를 열며, 본격적인 사업은 2019년도 1회 추경예산 확보 후 진행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지금까지 2018년도 전통시장 공모사업에 이번 사업 포함 7개 사업이 선정돼 국비 23억여 원을 확보했다”면서 “전통시장이 살아나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업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여수시 | 손영주 | 2019-02-14 16:06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국가지원지방도(국지도) 22호선 주변과 비도시지역 해안가 일부, 무슬목 목장용지를 14일부터 개발행위허가제한지역으로 지정․고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지정․고시로 여수시 소라면 등 5개 읍면동 559만 7284㎡는 2년간 숙박시설, 위락시설 등 17개 시설의 용도별 건축행위가 제한된다. 세부 구간은 ▲국지도 22호선 덕양교차로∼국도 77호선 백야등대 179만 1346㎡, ▲소호 디오션리조트∼화양 용주 ▲화양 대서이∼구미 ▲돌산 월전포∼안굴전 ▲돌산 무술목∼소율 해안가 380만 5938㎡다. 이와 별도로 무슬목 목장용지 70만 9292㎡는 3년간 모든 개발행위가 제한된다. 개발행위허가 제한은 한시적으로 운영하지만, 제한기간 중이라도 도시계획 수립이 완료되면 바로 해제된다. 시 관계자는 “도시계획을 수립할 때까지 해당 지역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자 부득이하게 개발행위허가제한을 하게 됐다”며, “빠른 시일 내에 행정절차를 완료하고 개발행위허가제한을 해제해 주민 재산권 피해를 최소화 하겠다”고 말했다. 여수시는 지난 2017년 ‘여수밤바다’ 주변과 도시지역 해안가를 경관지구로 지정해 경관관리 기반을 마련한 바 있다.

여수시 | 손영주 | 2019-02-14 11:55

여수시는 권오봉 여수시장이 여수국가산단 물 문제 해결을 위해 지난 11일 오후 환경부와 한국수자원공사를 방문했다고 밝혔다.이날 권 시장은 박천규 환경부 차관을 만나 여수국가산단 공업용수 확보대책과 공공폐수처리시설 증설을 건의했다.또 이학수 한수원 사장을 면담한 자리에서 여수국가산단 공업용수 확대 공급을 요청했다.공업용수 확보와 공공폐수처리시설 증설은 여수국가산단 대규모 공장 증설과 연관되어 있다.시는 2021년까지 GS칼텍스 등 6개 기업의 공장 신․증설이 마무리되면 공업용수 10만 톤가량이 추가로 필요할 것으로 보고 있다. 또 2025년이면 추가 소요 용수량이 25만 톤에 달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이는 1일 최대 용수량(60만 톤)을 139% 초과하는 양이다.시는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공업용수도 사업 예산 1,688억 원을 환경부와 한수원에 요청하고 있다.또 공장 신․증설로 1일 폐수 발생량이 21,943㎥ 증가해 환경부 공공폐수처리시설 용량을 120% 이상 초과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시는 이러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사업비 800억 원이 드는 공공폐수처리시설 4만 5000톤 증설을 환경부에 요청하고 있다.권 시장은 “지난달 29일 5277억 규모의 화태~백야 연도교 건설사업이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사업에 포함되는 경사가 있었다”며 “공업용수와 폐수처리시설 문제도 잘 해결될 수 있도록 중앙정부, 정치권, 지역사회의 힘과 뜻을 하나로 모으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여수시 | 손영주 | 2019-02-12 11:52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오는 15일 안산동 동동공원에 ‘아이나래 놀이터’가 첫선을 보인다고 밝혔다.시는 ‘아이 키우기 좋은 육아 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지난해 5월부터 12월까지 사업비 9억 원을 들여 동동공원을 아이나래 놀이터로 리모델링했다. 주차장과 등산로, 족구장이 있던 동동공원은 아이들의 창의력과 상상력을 키울 수 있는 친환경 체험형 놀이 공간으로 탈바꿈했다. 미끄럼틀, 외줄다리, 그네, 거북선 모형 등이 갖춰진 5000㎡ 규모의 이순신 성곽놀이터는 동심을 자극하기에 충분하다. 팔각정부터 짚라인까지 이어지는 원통형 자연경사 미끄럼틀은 아이들에게 재미를 선사한다.20m 길이의 짚라인은 시원함과 짜릿함을 전해주고, 원통놀이터, 원기둥타기, 오르기 놀이터, 모래톱도 아이들의 흥미를 돋운다. 공원 이용객의 편의를 위해 산책로를 새롭게 단장하고 잔디와 야자매트도 깔았다. 또 아이들의 건강한 놀이문화 확산을 위해 놀이 활동가 4명을 채용해 어린이집과 유치원을 대상으로 놀이체험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아이나래 놀이터가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노는 장소가 되길 바란다”며 “시설 관리와 프로그램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준공식은 오는 15일 오전 10시 아이나래 놀이터에서 열릴 계획이다. ‘아이나래’는 ‘아이를 낳다’, ‘아이에게 날개를 달아주다’는 뜻을 지닌 여수의 브랜드명이다.

여수시 | 손영주 | 2019-02-08 11: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