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376건)

괴산군민과 함께하는 제9회 동진천 유등문화제가 지난 8월30일 괴산군불교사암연합회(회장 오방 스님 / 대한불교일붕선교종 오방사 주지)주최로 동진천변에서 봉행됐다.준호스님의 집전과 김용인 불자의사회로 봉행된 이날 동진천 유등문화제에는 흥천사 회주 동봉 스님을 비롯한 회원 대덕스님들과 나용찬 괴산군수를 비롯한 단체장들과 괴산군 의회 의원 등 불자와 군민들이 함께했다.오후 6시부터 식전행사로 군악대 연주, 괴산북중학교 학생들의 사물놀이, 괴산 난타팀의 난타공연이 있었으며 흥천사 신도들의 육법공양이 있었다.2부 개회식에서는 회원스님들의 유등축원과 내빈소개, 개식선언, 삼귀의례, 보현행원, 반야심경 봉독에 이어 괴산군 사암연합회 회장 오방 스님의 봉행사가 있었다.오방 스님은 봉행사에서 “인류가 평화롭고 건강해질 때 개개인의 행복은 저절로 이루어지므로 나와 나의 가족만이 아닌, 모든 이의 행복을 위해 간절한 소원을 담아 등을 띄우고 날려 주면 오늘 축제의 의미는 더욱 크다”고 말하고 “촛불은 자신을 태워 세상을 비추고 촛불을 감싸고 있는 연등은 자신을 비워야 그 불빛을 세상에 전달 할 수 있다. 우리 모두가 이러한 자연이 주는 지혜를 잘 터득하여 실천한다면 세상은 보다 아름답고 살기 좋은 풍요로운 세상이 될 것”이라고 말 했다.이어 흥천사 회주 동봉스님은 격려사에서 “하루가 다르게 변화해 가는 정보화 사회로 청소년들의 일탈행위와 가치관의 혼돈이 가중되고 이기주의가 판치는 예토의 세상으로 변하고 있다”며 “오늘 유등축제를 통하여 각자의 육도윤회의 굴레에서 벗어나고 모든 이에게 선행을 보이기 위하여 참된 수행과 행동으로 정토건설에 앞장설 것”을 권했다.이어 나용찬 괴산군수, 장재영 괴산문화원장의 축사가 있었고 불기 2456년 동진천 유등문화제 발원문 낭독이 있었다.이날 괴산군 사암연합회는 괴산고등학교 3학년 신재용 학생을 비롯한 13명의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전달하고 격려했다.개회식이 끝난

종교 | 이한배 | 2017-09-04 12:53

나라사랑국민운동본부(대표회장 권영욱, 본부장 염남훈, 이하 나사본)는 815광복 72주년 승리의 날을 맞아 지난 15일(화) 오전9시부터 정안알밤(하)휴게소와 변산반도국립공원 채석강일원에서 제8회 국민통합평화통일염원대행진 행사를 개최했다.나라사랑봉사단(단장 임영묵)이 주관하고 충청남도 천안교육지원청 영서의료재단 천안충무병원 등이 후원한 이번 행사는 시민들과 관광객들이 자연스럽게 참가한 가운데 이동식 열린행사로 다채롭게 진행됐다.‘함께가자 통합과 통일로’라는 주제로 열린 이날 행사는 오전 8시 천안박물관 앞에 집결한 참가자들은 (주)대륙정공 최영식대표이사와 (주)부운종합건설 표우열 대표이사가 협찬한 관광버스를 갈아타고 공주 정안알밤(하)휴게소로 이동한 가운데 본격적인 행사가 열렸다.이날 오전 9시부터는 휴게소 방문객을 대상으로 가정용태극기 무료보급과 스티커로 태극기만들기, 대형한반도기와 희망나무에 국민통합과평화통일을 염원하는 메시지와 서명남기기 행사를 가졌다.이어 오전10시 나사본 황미숙기획부장의 사회로 진행된 개회식은 국민의례, 표창장수여, 임영묵 나사본공동회장의 개회사, 염남훈 나사본본부장의 격려사, 신지호 나사본 감사의 선언문 낭독, 광복절 노래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특히 그 동안 올바른 가치관과 역사관으로 국경일 등에 솔선수범으로 행사에 참여하여 나라사랑 실천에 이바지한 공로로 천안오성고등학교 최태일, 천안상업고등학교 양희원 학생에게 충청남도 천안교육지원청 교육장표창이 각 각 전달됐다.이날 행사를 주관한 임영묵 추진위원장(나사본 공동회장, (주)대진방재 대표이사)은 “72년전 오늘은 단순히 일제로부터 해방의 의미를 넘어, 평화세력의 일원으로서 제국주의에 맞서 싸운 선조들의 투쟁이 승리로 열매를 맺은 날이다”면서 선조들이 생명조차 내던지며 꿈꾸었던 새로운 나라를 기억하고 통합과 단결의 힘으로 아시아의 평화와 번영을 함께 이끌어 나가자“고 강조했다.이날 의식 행사를 마친 참가자들은 바닷물이 침식되어 수 많

지역뉴스 | 특별취재팀 | 2017-08-16 22:45

한국불교 태고종 대전교구는 20대 종무원장에 법안스님(논산 안심정사 주지)을 추대하고 취임법회를 8월 12일 대전 선샤인 호텔에서 봉행했다.이날 법회에는 태고종 총무원장 도산 스님, 원로회의장 덕화 스님, 중앙종회의장 설운 스님, 중앙선거관리 위원장 월봉 스님을 비롯한 원로 대덕 스님들과 전국 각 교구 종무원장 스님들, 대전지역 대덕 큰 스님들이 대거 참여하여 법안 스님의 대전교구 종무원장 취임을 축하했다.또 권선택 대전광역시장, 김경훈 대전광역시의회 의장, 이장우 국회의원, 조승래 국회의원을 비롯한 사부대중이 함께 축하했다.법회에서는 신임 20대 대전교구 종무원장 법안 스님과 부원장 남산 스님에게 태고종 총무원장 도산스님이 임명장 수여가 있었으며 이어 대전교구 종무원장 법안스님이 신임 각 국장들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또한 법안스님은 김인식 대전광역시의회의원, 황인호 대전광역시의회의원, 이한배 불교공뉴스 편집국장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신임 대전교구 종무원장 법안 스님은 취임사에서 “초파일 부처님 오신 날 행사하나 제대로 봉행하지 못하는 그런 대전불교계를 보면서 참담한 마음 금할 길이 없었다.”면서 “침체일로에 있는 대전불교계와 대전교구를 앞으로 최단시간 내에 종단 내 최우수 교구로 성장 발전시킬 것을 동참하신 사부대중 앞에서 선언한다.”고 다짐했다.또한 법안 스님은 “나는 금생에 두 가지 목표가 있는데 하나는 불교를 널리 알리는 것이고 둘은 불교를 널리 알리는 것을 후원하는 일”이라며 “이미 그 프로그램은 실행되고 있고, 곳곳에서 놀랄만한 성과도 거두고 있다. 이미 인터넷TV를 구축하였고 각 지역 포교 중심사찰을 성장시키고 교육제도를 정비하고 기도방법을 정리 보급했다. 이 모든 것을 더 많은 출가재가 불자들과 시민들이 동참할 수 있도록 개방 할 것이다. 혼자 빨리 갈 수도 있으나 같이 멀리 갈 수 있기를 진심으로 서원한다.”고 말했다.태고종 총무원장 도산 스님은 축사에서 &l

종교 | 이한배 | 2017-08-16 22: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