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시각장애인 점자도서관 이전 개관
경기도, 시각장애인 점자도서관 이전 개관
  • 승진주
  • 승인 2013.12.26 1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경기도]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 간행물과 녹음 도서를 제작하고 제공하던 경기북부시각장애인점자도서관이 의정부시 호원동에서 신곡동에 위치한 경기북부상공회의소 건물 3층으로 확장 이전해 시각장애인들의 이용이 더욱 편리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경기도는 26일 오후 2시 의정부시 추동로 소재 경기도시각장애인복지관 대강당에서 강승호 경기도 사회복지담당관을 비롯해 시각장애인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북부 시각장애인 점자도서관(이하 “북부 점자도서관”) 개관식을 가졌다.

지금까지 북부 점자도서관은 110㎡의 규모로 1996년에 건립된 아파트 상가에 위치해 있어 시설이 낙후되고 공간이 협소해 시각장애인들에게 제대로 된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데 한계가 있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이에 경기도는 북부 점자도서관 이전을 위한 예산 2억 6천만 원을 투입해 시각장애인들의 방문이 많은 경기도시각장애인복지관이 위치한 경기북부상공회의소 건물 3층으로 북부 점자도서관을 확장·이전했다.

이번에 이전 개소하는 북부 점자도서관은 214㎡의 규모로 서가 배치 공간을 넓히고 녹음실을 2개로 증설했으며, 점자 및 녹음도서 제작 공간을 별도로 마련해 도서 제작 시 발생하는 소음이나 유해물질로부터 이용자를 보호하는 등 점자도서관을 넓고 쾌적한 공간으로 탈바꿈됐다.

특히 기존에 서가 옆에 탁자와 의자 4개가 전부였던 열람석을 별도 공간을 마련해 열람실로 확대했으며, 열람실 내 영상 스크린을 구비해 북콘서트, 화면 해설 영화 상영, 독서낭독 소리극 등 다양한 문화체험 프로그램을 실시할 수 있어 복합 문화공간으로 거듭날 것으로 전망된다.

이날 개관식에서 강승호 경기도 사회복지담당관은 “경기도는 어려운 재정 여건 속에서도 경기도시각장애인복지관 건립과 운영, 점자도서관 확장 이전 등 시각장애인을 위한 예산을 과감히 투자하고 있다”며, “북부 점자도서관이 시각장애인복지관과 같은 건물로 이전함에 따라 복지관과의 연계서비스 제공으로 시각장애인들로부터 더욱 사랑받는 기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북부에는 1만4천 명 정도의 시각장애인들이 거주하고 있으며, 도는 도서관까지 이동이 불편한 시각장애인을 위해 녹음도서 배달, 이동 문고 등의 서비스를 지원하고, 매년 경기도시각장애인복지관 운영비를 지원해 일자리가 필요한 시각장애인을 위한 전문 직업 평가를 추진하는 등 시각장애인을 위한 투자를 계속해 나갈 예정이다.

※ 기타 문의사항 : 경기북부시각장애인점자도서관 871-0445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