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령산휴양림, 입장객 최대 기록
축령산휴양림, 입장객 최대 기록
  • 승진주
  • 승인 2013.12.10 2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경기도] 경기도가 직접 운영하는 축령산자연휴양림의 입장객이 ‘95년 개장 이래 최대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산림환경연구소(소장 이세우, 이하 연구소)는 올해 12월초까지 축령산자연휴양림의 입장객이 21만 명으로 지난해에 비해 11% 증가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다양한 숲체험 프로그램 운영과 함께 봄 철쭉꽃, 여름 물놀이장, 가을 잣나무와 어우러진 단풍, 겨울 얼음 조형물 등으로 대표되는 계절별 특색 있는 볼거리를 제공하나 것이 이용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은 결과라고 연구소는 설명했다.

축령산휴양림은 맑은 공기, 사계절 마르지 않는 깨끗한 물과 전설이 서려 있는 바위, 잣나무림과 어우러진 수려한 자연경관을 가지고 있어 오래전부터 가족단위 휴양지로 각광 받고 있는 곳이다. 특히, 5월에 피는 서리산 정상부근의 연분홍 철쭉은 수도권에서 최고로 손꼽힌다.

연구소는 다가오는 겨울방학을 맞아 다양한 동절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여름철 물놀이장을 전통 썰매장으로 개조해 이용객들이 안전하게 즐길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또 축령산 자락의 새하얀 눈꽃과 계곡에 만들어진 얼음 조형물은 사진으로 간직하기 좋은 추억 만들기 장소로 인기가 높다.
이세우 연구소장은 “내년부터 노후화된 시설을 점진적으로 개선하고, 숲 밧줄놀이 등 체험 프로그램을 확대할 계획”이라며, “도민에게 최상의 휴양서비스를 제공해 전국 최고의 휴양림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한편, 휴양림 시설이용은 홈페이지(https://chukryong.gg.go.kr:456/)를 통해 예약가능 하며, 숙박시설ㆍ야영장을 제외하고 연중무휴로 운영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