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 작센주 경제 핵심 관료 경기도 방문
독일 작센주 경제 핵심 관료 경기도 방문
  • 승진주
  • 승인 2013.12.05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경기도] 독일 내 최고 성장률을 기록하고 있는 작센주 경제 분야 핵심 관료들이 경기도를 찾았다.

경기도는 독일 작센주 하르트무트 피들러(Hartmut Fiedler) 경제부차관을 비롯해 피터 지 노트나겔(Peter G. Nothnagel) 작센주 경제개발공사 사장 등 방문단이 5일 오전 도청을 방문한다고 밝혔다.

이번 방문은 지난 6월 김문수 도지사 유럽 방문 기간 중 작센주 부총리를 만나 간담회를 가진 것에 대한 답방으로, 방문단은 이날 남충희 도 경제부지사와 IT, 중소기업 육성 등 경제 분야에 대해 향후 협력방안을 논의하였다.

도 관계자는 “작센주는 구 동독지역 중 인구가 가장 조밀하고 산업화된 지역으로 최근 독일 내에서 최고성장률을 보이고 있으며, 향후 급격한 발전이 기대되는 지역”이라고 설명하고 “도의 발전한 IT산업과 중소기업 육성정책에 관심이 높아 작센주 경제개발공사 사장이 동행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경기도는 이번 방문을 계기로 작센주와 공동사업 개발 등 상호 발전을 도모할 수 있는 관계로 발전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아울러 작센주가 동서독 통일과정과 사회통합 관련한 노하우를 갖고 있어 통일 대비 정책 마련에도 도움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독일 작센주 경제부차관 일행은 이날 경기도 방문에 이어 6일 코엑스에서 열리는 산업통상자원부 주최 ‘한국의 히든 챔피언 전략과 독일의 교훈’ 컨퍼런스에 참가할 예정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