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장애인가족지원센터, 다양한 문화공연 프로그램 추진
전북도, 장애인가족지원센터, 다양한 문화공연 프로그램 추진
  • 강상구
  • 승인 2022.05.18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전북도는 장애인가족이 겪는 어려움을 덜기 위해 2014년도부터 전주군산익산시 등 도내 세 지역에 장애인가족지원센터를 설립하여 운영 지원하고 있다.

장애인을 위한 정책과 인식이 해마다 나아지고 있지만 우리 사회는 아직도 장애 문제를 사회에서 함께 풀기보다 가족만의 책임으로 미루는 경향이 여전하다. 장애인 가족이 겪는 가장 큰 어려움은 끝이 안 보이는 부양 때문에 가족 모두가 지치고 갈등하게 되는 점이다. 이 외에도 크고 작은 문제를 평생 안고 살 수밖에 없다.

이러한 장애인 가족의 어려움을 덜기 위해 전북도는 2014년부터 도내 장애인 인구의 54.8%가 거주하는 전주·군산·익산 지역에 장애인가족지원센터를 설립하여 운영 지원해고 있다.

애인가족지원센터는 장애인 당사자에게 집중되는 기존 사례관리와는 달리, 가족 전체에 대한 통합관리사례가 이뤄지는 게 특징이다.

주요 사업내용은 인식개선 및 홍보사업, 장애인가족 휴식 및 돌봄 지원, 상담 및 사례관리, 장애인가족 생애주기별 맞춤서비스를 통한 역량강화 지원, 교육, 직업, 의료, 주거 등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고 자원연계도 한다. 사각지대에 놓인 장애인가족을 발굴하고, 가족 간 네트워크 형성도 지원하고 있다.

전북도는 장애인가족이 겪는 어려움을 덜기 위해 2014년도부터 전주군산익산시 등 도내 세 지역에 장애인가족지원센터를 설립하여 운영 지원하고 있다.

장애인을 위한 정책과 인식이 해마다 나아지고 있지만 우리 사회는 아직도 장애 문제를 사회에서 함께 풀기보다 가족만의 책임으로 미루는 경향이 여전하다. 장애인 가족이 겪는 가장 큰 어려움은 끝이 안 보이는 부양 때문에 가족 모두가 지치고 갈등하게 되는 점이다. 이 외에도 크고 작은 문제를 평생 안고 살 수밖에 없다.

이러한 장애인 가족의 어려움을 덜기 위해 전북도는 2014년부터 도내 장애인 인구의 54.8%가 거주하는 전주·군산·익산 지역에 장애인가족지원센터를 설립하여 운영 지원해고 있다.

애인가족지원센터는 장애인 당사자에게 집중되는 기존 사례관리와는 달리, 가족 전체에 대한 통합관리사례가 이뤄지는 게 특징이다.

주요 사업내용은 인식개선 및 홍보사업, 장애인가족 휴식 및 돌봄 지원, 상담 및 사례관리, 장애인가족 생애주기별 맞춤서비스를 통한 역량강화 지원, 교육, 직업, 의료, 주거 등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고 자원연계도 한다. 사각지대에 놓인 장애인가족을 발굴하고, 가족 간 네트워크 형성도 지원하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