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민 100명에게 아동친화도시를 묻다
세종시민 100명에게 아동친화도시를 묻다
  • 이한배
  • 승인 2021.02.21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는 지난 18일 ‘아동친화도 향상을 위한 시민참여 온라인 아동친화정책 100인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아동, 보호자, 아동관계자 등 100여 명이 비대면화상회의시스템 ‘줌(ZOOM)’을 이용해 온라인으로 참여·진행했다.

이날 토론은 6가지 아동친화영역 설문조사 결과 중 최하위 항목을 의제로 선정해, 11개 모둠별로 현황·해결방안 등을 논의하고, 아동친화도시 슬로건, 정책제안 아이디어 등에 대해 투표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모둠별로는 진행자 1명이 브레인스토밍 기법으로 토의 진행을 돕고 아동 등 참여자의 자연스러운 의견이 도출 될 수 있도록 진행했다.

모둠별 토론을 통해 총 11가지 정책제안 아이디어가 도출돼 ▲1순위 ‘아동 의견을 정책에 반영할 수 있는 피드백 시스템 필요(23.7%)’ ▲2순위 ‘복합커뮤니센터 내 청소년 이용 공간 확충 필요(16.8%)’를 선정했다.

마지막 3순위는 ‘다양한 놀이기구로 장애인들과 함께하는 놀이터 필요(11.9%)’가 선정됐다.

아동친화도시 슬로건은 ▲1순위 ‘나의 이야기가 우리의 이야기가 되는 세종시(26.8%)’ ▲2순위 ‘행복한 아이들! 신뢰받는 어른들!(16.8%)’ ▲ 3순위 ‘아동과 어른 모두 함께 발맞춰 나아가는 도시, 세종시(10.9%)’가 선정됐다.

시는 이번 토론회 결과를 분석해 아동들의 욕구 반영을 위한 확인조사와 우선과제를 선정하는 등 과정을 거쳐 ‘제2기 아동친화도시 발전 계획’에 반영할 예정이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시민 의견 수렴을 통해 앞으로 더 좋은 정책을 만들어 아이들이 가장 행복한 도시를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