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소방학교, 드론 전문교육 요람으로 ‘우뚝’
충청소방학교, 드론 전문교육 요람으로 ‘우뚝’
  • 이경
  • 승인 2020.11.25 1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남소방학교가 드론 전문교육기관으로 최종 지정됐다.

이는 지방소방학교로는 첫 번째이자, 전국 공공기관 중 다섯 번째 지정된 것이다.

충청소방학교(학교장 방장원)는 지난달 5일 한국교통안전공단의 현장실사를 최종통과, 마침내 드론 전문교육기관으로 승인받았다고 밝혔다.

전문교육기관으로 승인됨에 따라 자체적으로 소방공무원들을 드론조종자격자로 양성할 수 있게 됐다.

충청소방학교는 2019년부터 실습기자재 확충 및 비행장 조성 등 전문교육기관 지정을 위한 인력·장비·시설 기준 요건을 구비해왔다.

또한 전문교육기관 지정을 위해 지도조종자, 실기평가조종자 등 교관요원 양성과 교육용 드론 예산을 확보하기 위한 노력을 기울였다.

이러한 노력에 힘입어 지난 6월 충남소방 최초로 실기평가조종자 1호(소방위 이우동) 양성 및 지도조종자 2명(소방장 윤수현, 소방교 김선기)을 양성했다.

윤 소방장의 경우 충남 최초 여성지도조종자로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전문교육기관으로 지정받으면 소방관들에 대한 자격취득 과정을 소방학교에서 별도 교육비 없이 3주간 교육 후 필기시험 면제, 자체 비행장에서 실기시험을 치른 후 자격을 취득할 수 있는 특전이 주어진다.

전문교육기관 지정 즉시, 2021년 드론교육을 위해 4주간 교직원 4명을 대상으로 한 자격취득과정을 시범운영해 올해 12월 실기시험을 앞두고 있다.

방장원 학교장은 “2021년 충청소방학교에 ‘드론교육팀’을 신설해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교육을 실시하겠다”며 “재난현장에서 소방관들이 드론을 적재적소에 활용해 인명 및 재산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