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교육도서관, 온라인으로 비경쟁독서토론을 만나다
충북교육도서관, 온라인으로 비경쟁독서토론을 만나다
  • 손혜철
  • 승인 2020.10.28 2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청북도교육도서관(관장 이충환)은 10월 28일(수) 온라인(zoom)에서 모여 책을 통해 생각과 경험을 나누며 독서문화를 확산할 수 있는 ‘2020. 충청북도 청소년 비경쟁 독서토론 한마당’ 축제를 개최했다.

 이 축제는 비경쟁 독서토론으로, 토론 결과로 상을 주거나 순위를 매기는 방식이 아니라 학생들이 자유롭게 생각을 표현하고 의견을 주고받는 토론 형식이다.

 2017년부터 4년째 이어오고 있는데 올해는 코로나 19로 인해 공동체 놀이, 모둠별 독서토론, 결과 나눔 등의 모든 활동을 온라인으로 진행했다.

 비경쟁독서토론은 사전에 읽은 책을 10월 28일(수) 초등학생 72명, 11월 4일(수) 중·고등학생 129명이 온라인(zoom)에서 모여 의견을 나눴다.

 11월 6일(금) 초등학생들은 ‘소녀와 소년, 멋진 사람이 되는 법’의 윤은주 작가, ‘아빠를 주문했다’의 서진 작가, 7일(토)은 중·고등학생들이 ‘알로하 나의 엄마들’의 이금이 작가, ‘만약은 없다’의 남궁인 작가를 온라인을(유튜브채널) 통해 각각 만날 예정이다.

 참가한 학생은 “다른 학교 친구들과 집합으로 모여서 할 수 없어서 아쉽지만 온라인을 통해 생각을 나누는 활동이 새로웠고 의미가 있었다”고 말했다.

 교육도서관 관계자는 “자발적 독서로 즐거운 학교 문화를 형성하기 위해 독서활동을 다각적으로 지원하며 온라인을 통한 독서활동을 더 활성화해야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