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 칠성초, 생태 그림 작가와의 만남
괴산 칠성초, 생태 그림 작가와의 만남
  • 손혜철
  • 승인 2020.09.18 1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괴산 칠성초(교장 김덕여)는 9월 18일(금) 3, 4학년을 대상으로 학생들이 작가와의 만남과 소통을 통해 책 읽는 즐거움을 느낄 수 있고, 독서 이해력을 증진할 수 있도록 ‘찾아가는 독서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하였다.

 이는 소규모 학교 학생들에게 다양한 독서문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충청북도교육도서관에서 지원하는 사업으로, 권혁도 생태그림책 작가와 ‘누에야 뽕잎 줄게. 비단실 다오.’ 라는 도서를 가지고 누에의 생태에 대한 작가 강연과 함께 독후 체험활동, 그리고 학생들이 책 속에서 궁금했던 점을 포스트-잇에 적어 작가와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으로 이루어졌다.

 이날 수업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하여 입실 전 발열체크 및 손 소독, 마스크 착용,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위한 자리 배치 등으로 학생들이 생활 속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안전하게 참여할 수 있도록 하였다.

 칠성초등학교 임동희 학생(4학년)은 이번 활동을 통해 “책을 읽고 궁금했던 점을 직접 작가와 이야기 할 수 있어 좋았고, 세밀화로 보는 곤충들이 흥미로웠다.”라고 소감을 밝혔고, 도서담당 교사 진정은은 “소규모 학교 학생들이 작가와의 만남을 통해 문학적 상상력을 키울 수 있는 좋은 시간이었다.”며 소감을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