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메라 뉴스] 천안 이색명소, 미나리길 벽화마을
[카메라 뉴스] 천안 이색명소, 미나리길 벽화마을
  • 류성욱 기자
  • 승인 2020.08.09 2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그 옛날 이곳은 실개천 주변에 미나리와 사람들이 어우러져 살았던 곳이다.

여기저기 흐드러져 있던 미나리는 실개천이 복개되면서 사라지고 골목과 우리들만 남았다.

담벼락과 골목 모퉁이는 시간이 멈춘 듯, 그 옛날 그 모습 그대로 담고 있다.

그런데 어두웠던 회색 골목이 하얀 도화지로 바뀌고, 그 위에 형형색색 벽화가 그려지면서 골목 담벼락이 이야기를 하기 시작했다.

그 안에 있는 골목 사람들은 희망의 날개를 활짝 펼쳐 꿈을 키워가게 되었다.

끊어질듯 이어지는 골목길!

오가는 사람들의 마음까지 따뜻하게 만드는 골목길!

소소한 옛 추억을 생각하며 천안 이색명소 미나리길 벽화마을 골목길 여행을 추천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