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JATA(일본여행업협회) 온라인 트래블마트 참가
충북도, JATA(일본여행업협회) 온라인 트래블마트 참가
  • 손혜철
  • 승인 2020.08.06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북도는 8월 6일부터 7일까지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일본여행업협회(JATA*) 주최로 추진하는 온라인 트래블마트(Travel Mart)에 참가한다.

* JATA(일본여행업협회) : Japan Association of Travel Agents

JATA 온라인 트래블마트는 코로나19로 인해 최초로 온라인으로 7월 31일부터 9월 2일까지 개최되며, 일본여행사와 일대일 상담 및 웹세미나 등으로 진행된다.

충북도는 온라인으로 개최되는 일대일 상담에 일본여행업협회 회원사를 대상으로 7월 27일부터 8월 5일까지 사전매칭 작업을 진행한 결과 15개 업체와 상담이 확정되어 충북의 관광자원을 홍보할 계기를 가지게 되었다.

이번 상담을 통해서 일본관광객의 특성에 맞는‘맛집(미식) 투어’와 코로나19로 인한 스트레스를 해소하기 위한 힐링 관광지인 ‘비대면 관광자원’을 적극 홍보하여 코로나 이후 인바운드 관광시장을 조기에 회복하고 선점할 계획이다.

아울러 충북도는 코로나19로 인해 국제관광은 크게 축소되었지만 점차 증가하고 있는 국내관광의 수요를 충북도내로 유입하고자‘숨은명소 찾기 이벤트(8월21일까지)’‘들락날락 충북(충북관광 SNS) 이벤트(8월중)’‘충북나드리 스템프 투어 이벤트(11월까지)’등 다양한 이벤트와 유튜브 등을 활용하여 적극적인 마케팅을 추진하고 있다.

충북도 고근석 문화체육관광국장은“코로나19로 인해 인바운드 관광(외국인 관광객의 국내관광)이 큰 타격을 받았지만 코로나 이후 국제관광 활성화를 위해 지난 7월말 중화권을 겨냥한 실시간 홍보방송을 실시하였고, 잠재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해서 SNS 등을 활용한 비대면 홍보활동을 꾸준히 진행해 왔으며 향후 아리랑TV를 통해 103개국을 겨냥한 지상파 및 인터넷 방송 홍보를 계획하고 있으며,

국내관광 활성화를 위해서도 소규모‧비대면 등 변화하고 있는 관광행태를 반영한 상품 개발과 다양한 이벤트 마케팅 등 다각적인 방안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