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지사, 공약이행도 평가 최우수(SA)
전북도지사, 공약이행도 평가 최우수(SA)
  • 강진교 기자
  • 승인 2020.05.25 1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전라북도가 (사)한국매니페스토실천본부(이하 매니페스토)가 실시한 ‘2020 민선7기 전국 시․도지사 공약사업 이행 및 정보공개 평가’에서 목표달성분야 최우수(SA) 등급을 획득했다.

 25일, 매니페스토는 ‘2020 전국 시‧도지사 공약이행 및 정보공개 평가’ 결과(‘19.12월말 기준)를 발표했다.

 매니페스토는 지난 3월 15일부터 전국 17개 시도 누리집을 통해 공개된 공약이행 자료를 대상으로 공약이행완료분야, 목표달성분야, 주민소통분야, 웹소통, 일치도 5개 항목에 대한 평가를 실시하였다.

전라북도지사 공약사업 목표달성도는 총 101개 공약 중에 완료 2개, 이행 후 계속추진 33개로 34.65%로 나타으며, 특히 보류되거나 폐기되거나 변경된 공약이 1건도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5대 도정목표를 중심으로 그간 일궈낸 주요성과로는 전북 공익형 직불제 전국 최초 도입(‘19.9월), 친환경자동차규제 특구지정 및 에너지 산업융복합 단지지정(‘19.11월), 정읍 무성서원 세계유산 등재 및 국립문화재 연구소 설립(‘19.7월), 새만금 신항만 확대 및 재정사업 전환 확정(‘19.7월), 새만금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특별법 시행령 제정(‘19.12월) 등이 있다.

 공약사업의 안정적 추진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지난해 「국민연금법」 개정을 통해 기금운용 전문인력 육성 근거도 마련하였고 전라북도 공익형 직불제 지원하기 위한 「전라북도 농업농촌 공익적 가치 지원조례」및 ’새만금 세계 잼버리‘ 성공 개최를 위한 「2023 새만금 세계잼버리 지원 특별법」시행령을 제정하였다.

 올해는「전라북도 사회적 약자를 위한 행복정책 개발 및 지원조례」를 제정하여 행복정책개발 및 지원근거를 마련하였으며, 최근 탄소소재법 국회통과로 탄소산업 중심 메카로 발돋움 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였다

 이 밖에도 재정구성에서도 총사업비 9조 9,404억원 중 국비 5조 5,177억원(55.05%)으로 광역도 평균 보다 8.85% 낮고, 도비 6.98% 높아 공약의 실현가능성이 매우 높은 것으로 평가되었다.

 강승구 전라북도 기획조정실장은 “금번 목표달성분야에서 최우수 등급을 획득한 것은 공약사업의 속도감 있는 추진을 위해 국비확보와 법률개정, 예타통과 등에 역점을 두고 추진한 노력의 결과가 좋은 평가로 이어진 것 같다”면서, “앞으로도 공약이행을 도정의 최우선 과제로 삼아 도민과의 약속 이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