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갈티-세촌간 군도 확포장공사 준공
보은군, 갈티-세촌간 군도 확포장공사 준공
  • 손혜철
  • 승인 2020.05.20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보은군은 20일 내북면 세촌리에서 사업비 49억원이 투입된‘갈티-세촌간 군도 확포장공사’준공식을 개최했다.

준공식은 정상혁 보은군수를 비롯한 보은군의회 의원, 갈티리, 세촌리 주민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과보고와 테이프 컷팅 순으로 진행됐다.

회인면 갈티리와내북리 세촌리 두 마을은 이웃마을이면서도 마을을 잇는 도로가 없어 통행이 불편하고 왕래가 어려워 마을주민 간 사이가 소원해 마을간 도로 개설에 대한 필요성도 줄곧 제기돼 왔다.

이에 군은 주민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해 지난 2015년 10월 16억5000만원의 예산을 들여 우선적으로 신궁–세촌간 1.1km 군도 확포장 공사를 착공하고 2018년 9월에 완공해 개통했다.

여기에 49억 예산을 더해 갈티–세촌간 1.5km 구간 도로 개설공사를 금번에 추가로 완료하면서 회인면과 내북면을 잇는 총 길이 9.2km의 군도 2호선 노선이 완공됐다.

정상혁 군수는“회인과 내북을 잇는 세촌–갈티간 도로 개설이 완료됨에 따라 지역간 교류와 상호 협력을 통한 지역발전의 새로운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