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창업기업의 온라인 광고를 지원해 드립니다
대전시, 창업기업의 온라인 광고를 지원해 드립니다
  • 이경
  • 승인 2020.03.26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대전시는 내달 16일까지 창업기업이 온라인 쇼핑몰이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제품을 홍보하고 판매하는 ‘온라인 광고 지원 사업’의 참여기업을 모집한다고 26일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온라인 광고 지원 사업은 창업 후 7년 이내 기업이 온라인을 통해 제품과 브랜드의 인지도를 높여 매출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추진된다.

부문별 지원내용은 ▲ 키워드 광고지원 ▲ 배너 광고지원 ▲ 소셜 마케팅 지원 ▲ 온라인 기업 인터뷰 등으로 기업은 여건에 따라 2개 까지 선택해 지원받을 수 있다.

선정규모는 15개사 내외로 기업 당 최대 400만 원 이내로 지원되며, 대전시는 선정된 기업의 기업부담금을 당초 20%에서 10%로 낮춰 기업의 부담을 줄였다.

대전시 정재용 기업창업지원과장은 “소비패턴의 변화에 따른 온라인 시장의 마케팅 지원은 대전시의 주요한 기업 지원 사업 중 하나”라며 “특히,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기업의 내수확대와 매출증대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자세한 모집 공고와 접수는 사업 수행기관인 대전경제통상진흥원 홈페이지(www.djba.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