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고랭지밭 흙탕물저감 토지매수 수계기금 1,970억원 확보
강원도, 고랭지밭 흙탕물저감 토지매수 수계기금 1,970억원 확보
  • 손혜철
  • 승인 2019.12.30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강원도는 고랭지밭 흙탕물 저감을 위한 “토지매수 및 완충식생대 조성” 사업이 한강수계기금 지원 사업으로 선정되어 1,970억원의 한강수계관리기금을 확보하였다고 30일 밝혔다.

 토지매수는 매년 강우 때마다 발생하는 흙탕물을 저감하고자 하천변, 도로변 등 토지를 매입하여, 관목류, 다년생 초본류 등 완충식생대를 조성하는 사업으로′21년부터 연간 50~100억원의 토지매수를 추진한다.

 기존 추진한 침사지 설치 등 굵은 입자(토사) 저감에는 효과가 큰 반면, 총인과 콜로이드성 물질 저감효과는 낮아 강우가 심할 경우 매년 고랭지밭 흙탕물 발생이 지속되어,

 이를 위해, 원천적인 발생원 관리를 위한 토지매수 방안을 마련, 한강수계 4개 시도(서울·인천·경기·충북)와 환경부를 수차례 방문하여 토지매수 필요성과 사업효과 등을 적극적 설명한 결과,

현재 한강수계법상 토지매수 대상을 수변구역과 팔당특별대책지역에서 고랭지밭 까지 확대하는 성과를 도출한 것이다.

 강원도(박한규 수질보전과장)는 앞으로“토지매수 및 완충식생대 조성”을 통해 고랭지밭 흙탕물발생 저감 등 근본적인 수질오염을 예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