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찾아가는 기억지키미 대상자 및 활동가’ 힐링 프로그램
충주시, ‘찾아가는 기억지키미 대상자 및 활동가’ 힐링 프로그램
  • 손혜철
  • 승인 2019.11.14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주시 치매안심센터(센터장 이승희)는 14일 시청 예성교육실에서 찾아가는 기억지키미 대상자 및 활동가 100여명을 대상으로 힐링프로그램을 가졌다.

시는 지난 3월 충주시니어클럽의 노인일자리 사업 참여자 및 기억지키미대상자 100여명을 대상으로 치매기본교육 및 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하고 ‘찾아가는 기억지키미’사업을 추진하며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기억지키미 활동가는 75세 이상 고령의 홀몸노인을 대상으로 각 가정을 방문해 월 10회 1대1 맞춤형 치매선별검사, 치매예방체조, 인지워크북 활동 등을 제공하며 치매환자와 가족을 배려하는 따뜻한 동반자로서 치매예방 활동을 톡톡히 수행하고 있다.

이날 행사는 다육화분 만들기, 실버레크레이션 등 다양한 힐링 체험프로그램을 통해 한 해 동안 기억지키미 활동가들이 펼친 치매예방활동의 노고를 격려하고 재충전의 시간을 제공했다.

또한 동절기를 맞아 안전사고 예방 행동요령, 겨울철 건강관리와 야외활동시 주의사항 등에 대한 안전교육도 함께 실시됐다.

시 관계자는 “이날 힐링프로그램을 통해 찾아가는 기억지키미 활동가분들이 적극적으로 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행사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기억지키미 활동가 사업을 더욱 활성화 하여 홀몸노인들이 행복한 노후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