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다문화 학생의 위상, 전국에 떨치다!
대전 다문화 학생의 위상, 전국에 떨치다!
  • 손혜철
  • 승인 2019.11.05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대전광역시교육청(교육감 설동호)은 지난 11월 2일(토) 서울 LG사이언스파크 통합지원센터(ISC)에서 열린 ‘제7회 전국 이중언어말하기대회에서 교육부장관상 초등부 금상 1명, 중등부 금상 1명, 중등부 은상 1명으로 참가학생 3명 전원이 입상하여 최상위 성적을 거두었다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교육부와 LG연암문화재단의 공동주최로 17개 시·도교육청 예선을 거쳐 대표로 선발된 총 54명의 학생들이 참여했으며, 참가자들은 한국어와 부모님 모국어로 자신의 언어적 재능과 끼를 마음껏 발휘하는 기회를 가졌다.

 교육부장관상 초등부 금상에 ’대전도안초 홍유나‘, 중등부 금상에 ’대전글꽃중 티모 명준 콘도흐‘, 중등부 은상에 충남여자고 권세나’ 학생이 수상하였으며, 이 학생들에게는 이중언어 재능을 강점으로 키워갈 수 있도록 LG연암문화재단과 한국외대가 준비한 후속프로그램 참가 특전이 주어진다.

 대전교육청 김윤배 유초등교육과장은 “다문화학생이 자신의 강점을 뽐내는 전국 무대에서 우리 대전의 학생들이 큰 활약을 해줘서 정말 뿌듯했다”며, “앞으로도 다문화가정 학생들이 이중언어 재능뿐만 아니라 자신의 꿈과 끼를 마음껏 펼쳐 나가 미래 사회를 이끌어 나갈 글로벌 인재로 자라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