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원보건소, 취약계층대상‘찾아가는 결핵검진’실시
서원보건소, 취약계층대상‘찾아가는 결핵검진’실시
  • 손혜철
  • 승인 2019.10.21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청주시 서원보건소가 지난 18일과 21일 2일간 현도, 남이보건지소 및 서원노인복지관에서 대한결핵협회 충청북도지부와 연계해 결핵 이동검진을 실시했다.

이번 이동검진을 통해 총 450여 명의 시민이 결핵검진을 받았으며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결핵예방 리플렛 및 홍보물을 이용한 결핵 및 감염병예방법, 기침예절 등 홍보를 진행했다.

결핵은 결핵균이 일으키는 만성호흡기 감염병으로 전염성 결핵환자의 기침, 재채기, 대화를 할 때 미세한 침방울 등으로 전파되며 발병 시 2주 이상 기침, 피로감 등의 증상을 보인다.

결핵은 항결핵제만 6개월간 꾸준히 복용하면 완치될 수 있고, 전염력이 있는 환자도 2주 이상 복약 시 전염력이 소실된다.

보건소 관계자는“우리나라는 OECD 국가 중 결핵 발생률과 사망률이 1위로 여전히 결핵으로부터 자유롭지 못하고 있다”라며“보건소는 앞으로도 검진기회를 더욱 확대해 보건의료 취약계층에 대한 소외감을 해소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