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3기 만해학교! 남한산성 만해기념관에서 열리다
제23기 만해학교! 남한산성 만해기념관에서 열리다
  • 손혜철
  • 승인 2019.09.24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만해기념관(만해학교 교장. 전보삼)은 2019년 10월 09일 수요일에 “제23기 만해학교 <한용운의 『님』 찾아가는 남한산성 인문학캠프>”를 개최한다.

제23기 만해학교는 남한산성에서 가을의 정취를 느끼고, 만해 한용운 선생의 일대기∙문학∙사상을 체험하는 남한산성 만해기념관의 대표적인 교육프로그램이다.

이번 “제23기 만해학교 <한용운의『님』찾아가는 남한산성 인문학캠프>” 에서는 만해 한용운 선생의 생애∙문학∙사상을 하루 동안 집중적으로 배울 수 있다. 전보삼 교장은『님의 침묵』에서 님을 주제로 강의한다. 나아가 만해 선생의 시를 노래로 작곡한 변규백 교수의 만해시를 노래로 배우는 강좌와 시인 동호회의 시낭송회도 준비되어 있다. 또한 깊어가는 가을 정취와 어울리는 색소폰 공연도 추가되어 눈과 귀와 마음이 즐거운 교육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만해기념관의 연중행사인 만해학교는 1993년에 시작되어 2018년 제 22기 까지 1,500여명이 수료했으며 가족∙관람객들에게 사랑받아 왔다.

“제23기 만해학교 <한용운의『님』찾아가는 남한산성 인문학캠프>” 접수방법은 이메일 (manhae31@naver.com)및 유선 전화(031-744-3100)로 접수 받는다.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5주년을 맞은 남한산성에서 만해 한용운 선생의 시문학 세계와 독립에 대한 시대정신을 느껴보는 소중한 시간이 되기 바란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