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증평들노래축제’성공적인 마무리
‘2019 증평들노래축제’성공적인 마무리
  • 손혜철
  • 승인 2019.06.16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증평군의 여름 대표 명품축제 ‘2019 증평들노래축제’가 많은 관심 속에 성공적으로 마쳤다.

15, 16일 양일 간 증평읍 남하리 증평민속체험박물관 일원에서 개최된 이번 축제에는 1만 2000여 명의 관광객이 찾아 지역 고유의 전통 농경문화 및 예술을 즐겼다.

축제를 대표하는 장뜰두레농요시연은 이틀간 펼쳐지며 이목을 집중 시켰다.

증평장뜰두레농요(증평군 향토유적 제12호)는 농사일 할 때 부르던 노동요로 길 놀이, 들 나가기, 화평 및 풍년 기원제, 두레 풍장, 점심 참놀이 등으로 구성돼 농경문화를 엿볼 수 있다.

올해는 군민들의 노래 실력을 뽐내는 제1회 증평군민노래자랑과 전통의 아름다움을 무대에 녹여낸 한복 패션쇼가 열리는 등 새로운 볼거리가 더해졌다.

두레복식체험, 손 모내기, 단오음식시식, 감자캐기, 우렁이·물고기 잡기 등 다채로운 체험행사도 가득해 온 가족이 즐기기에 충분했다.

축제장 한 편에 마련된 체험부스는 딱지치기, 제기차기, 모첨․죽창던지기, 굴렁쇠놀이, 새끼꼬기 등 전통 놀이를 즐기는 아이들의 웃음소리로 가득했다.

이 밖에도 16회 전국시조경창대회, 제15회 전국국악경연대회 등 전국 단위 대회도 열렸다.

군 관계자는 “무더운 여름의 길목에서 활기찬 기운을, 청량한 증평의 자연에서 건강한 기운을 듬뿍 받아가셨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