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농‧어촌 두 달 무료로 살기 도전하세요”
여수시, “농‧어촌 두 달 무료로 살기 도전하세요”
  • 손영주
  • 승인 2019.03.15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전남 외 지역 주민을 대상으로 농어촌마을 거주체험 참여자를 18일부터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전라남도 공모사업인 ‘전남에서 먼저 살아보기’에 여수시 농어촌체험휴양마을 2개소가 선정되어 마련됐다. 

체험 마을은 돌산갓고을마을(돌산읍 죽포 소재)과 금오도버들인마을(남면 대유 소재)이다. 

숙박과 농어촌 체험‧교육 등은 무료며, 식사‧교통비‧공과금 등 생활비는 자부담이다.  

시는 참가자에게 가족 구성원별 독립생활이 가능한 숙소를 5~60일까지 제공하며, 귀농‧귀촌 준비 교육, 문화탐방, 농어촌 체험활동 등의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프로그램은 5월 13일부터 시작하며, 전라남도 귀농어‧귀촌 종합지원센터 홈페이지(live.jeonnam.go.kr)에서 참여 신청과 세부 내용 확인을 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시 자체적으로 추진 중인 여수에서 한달 살아보기 프로그램과 함께 인구유입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효과가 있을 것으로 본다”면서 “많은 분이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도록 외지에 있는 가족과 친지에게 홍보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