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장사시설 발전방안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청주시, 장사시설 발전방안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 손혜철
  • 승인 2018.10.11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청주시가 11일 오후 3시 청주시청 소회의실에서 한범덕 시장을 비롯한 관계자, 용역사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청주시 장사시설 수급 종합계획 수립 및 매화공원 축소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보고회는 8월 초 개최된 중간보고회에서 제시한 의견을 반영해 청주시의 장사시설 수급 추계, 매화공원 축소 발전방안, 장사시설 운영 및 정비방향 등 연구결과를 공유하는 자리였다.

연구결과 향후 5년간의 청주시의 장사정책 비전을‘시민의 기대에 부응하는 장사문화 정착 및 친환경적인 매화공원 조성’으로 설정했다. 장사정책의 목표는‘시민의 삶의 수준 향상 기여 및 매화공원 사용자와 지역주민이 함께하는 매화공원 조성’으로 설정했다. 장사정책의 목표를 효과적으로 달성하기 위해 ▲친환경적 장사시설 확충, ▲시민의 삶과 함께하는 시설운영, ▲안전하고 편리한 장사시설 관리, ▲선진 장사문화 홍보 및 교육 등 4가지 기본 방향을 제시했다.

청주시 인구는 2018년 9월 현재 84만 8568명으로, 2035년까지 연도별 출생자수는 감소하고 노인인구의 지속 증가로 장사시설에 대한 수요도는 높아질 전망이다.

용역결과 화장 및 봉안시설, 자연장지의 경우 공급은 충분하지만 노후화된 매화원, 장미원의 기능보강을 통해 목련공원 봉안시설로 편중된 봉안수요를 분산시키고, 현대인의 신체 성장을 고려한 화장로 개보수의 필요성을 전망했다.

이 외에도 참석자들은 장사시설이 혐오시설이 아니라 지역주민의 삶과 함께하는 공동체적 공간으로 인식돼야 한다는 의견에 공감하고, 시민들이 친근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장사시설 내 다양한 커뮤니티 공간 마련, 인식개선을 위한 교육 등의 필요성에도 공감했다.

청주시 관계자는 “이번 보고회에서 분석·도출된 내용을 바탕으로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장사시설 인프라를 확충하고, 청주시민에게 선진 장사문화 및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