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농기원, 태안 가을꽃 축제장에 국화 납품
충남농기원, 태안 가을꽃 축제장에 국화 납품
  • 이경
  • 승인 2018.09.21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코리아플라워 파크에서 개최되는 태안 가을꽃 축제장(9.22∼10.28)에 경관조성국화와 분재국화 및 입국 등 관상 국화를 충남관상국화연합연구회이 전량 납품했다고 밝혔다. 

2018 태안 가을꽃 축제장에 납품되는 국화는 아산, 당진, 천안 등 7개 시·군 연구회에서 재배된 경관조성국화 화분재배, 분재국화 및 입국 등 약 8,000점(1.1억원)으로 충남관상국화연합연구회와 계약재배로 추진됐으며, 경관조성국화 ‘금빛볼’ 등 5품종 약 2만주가 축제장 화단에 식재됐다.

이번 축제에 선보이는 국화는 도내에서 개발된 경관조성국화를 도 연합회 회원들이 재배하여 지역 축제장에 납품·전시해 전국에서 오는 관람객에게 충남의 꽃을 소개하고 지역민에게 새로운 소득원을 마련하는 계기가 됐다. 

도 농업기술원 화훼연구소 김동찬 연구사는 “새롭게 개발된 신품종이 지역 농가에서 재배되어 축제장 등 다양한 곳에 활용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와 컨설팅을 통해 도내 경관조성국화 재배농가의 경쟁력 확보에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충남관상국화연합연구회는 충남지역을 관상국화(분재국, 입국 등) 생산 및 유통 중심지로 육성하여 화훼산업을 활성화시키기 위해 2011년 결성된 단체로 현재 13개 시·군에서 약 560명의 회원이 활동 중에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