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체전 D-100 훈련개시 및 필승결의대회
전국체전 D-100 훈련개시 및 필승결의대회
  • 손혜철
  • 승인 2017.07.12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충청북도] "땀은 결코 배신하지 않는다."
금년 10월 청풍명월 우리 고장에서 펼쳐지는 제98회 전국체육대회를 100일 앞두고 충북선수단이 종합 2위 목표달성을 다짐하는 『D-100일 충북선수단 강화훈련 개시 및 필승 결의대회』가 12일 오전 11시부터 충북체육회관 1층 대회의실에서 도체육회장인 이시종도지사, 김양희 도의회의장을 비롯한 각급 기관단체장, 체육회 원로, 임원, 경기단체회장, 전무이사, 도 대표선수단 등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날 행사는 도 대표선수단이 강화훈련을 실시하며 땀 흘리는 훈련장면을 담은 영상물 상영을 시작으로 한흥구 사무처장의 100일 강화훈련계획보고 순으로 진행됐다.

김찬들(충북고 럭비), 김지연(옥천군청 정구)선수의 선수단대표선서에서는 강인한 훈련과 도전정신으로 최강의 경기력을 확보하고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 충북체육의 위상을 드높이겠다고 다짐했으며, 지도자 대표인 윤용중(충북대사대부고 소프트볼)전임지도자는 선수지도와 경기력 향상에 매진하고 체육인의 역량을 결집해 목표달성과 함께 성공체전에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경기단체를 대표해 엄광열(회원종목단체 전무이사협의회장)육상연맹 전무이사는 󰡒체육인의 의지를 결집하고 사명감, 책임감으로 경기력 향상에 배가의 노력을 기울여 최선을 다한다는 각오󰡓를 다짐했다.
또한 김효동 체육회 원로(시인)가 『우리는 신나게 싸워서 멋지게 이겨야한다』는 내용의 축시낭송, 청주시립교향악단 5명으로 구성된 브라스 앙상블의 『성자의 행진』축하 연주를 해주며 선수단의 사기를 높여 주었다.

이시종 체육회장은 이날 인사말에서 󰡒13년 만에 안방에서 치러지는 체전인 만큼, 어렵지만 우리 도가 목표한 종합순위 2위를 달성하여, 잘 나가는 충북경제 만큼이나 잘 나가는 충북체육의 저력을 전국에 널리 알려주시기 바란다󰡓며 󰡒천재는 노력하는 자를 이길 수 없고 노력하는 자는 즐기는 자를 이길 수 없다고 남은 100일 동안 후회 없이 훈련에 임하고, 그 자신감으로 전국체전에서 한경기 한경기를 즐긴다면 반드시 좋은 성과로 이어질 것으로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그동안 피땀으로 갈고 닦은 실력을 십분 발휘하여 지역을 넘어 대한민국 체육의 인재로, 더 나아가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로 비상하는 체육인으로 더 크게 성장하는 도약대가 될 수 있도록 힘과 지혜를 모아 달라고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