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장애학생체전 충남선수단 역대 최고 메달 획득
전국장애학생체전 충남선수단 역대 최고 메달 획득
  • 이한배
  • 승인 2017.0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충남교육] 충남도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16일부터 19일까지 충남에서 개최된 11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에서 충남선수단이 금 47, 은 43, 동 24 총 114개의 메달을 획득해 전국 종합성적 2위, 역대 최다 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거뒀다고 밝혔다.

충남선수단 114명은 지난해 보다 금메달 15개를 추가하는 등 참가 학생수 대비 전국 최고의 메달을 획득해 역대 최고의 역량을 발휘했다. 3년 연속 종합 우승 종목인 육상(총 75개: 금 38, 은 24, 동 13)의 꾸준한 선전과 전략 종목인 역도와 탁구에서 여러 메달을 획득해 최고 성적을 달성할 수 있었다.

면천중학교 지민호 선수는 역도 스쿼트, 데드리프트 종합부문에서 한국 학생 신기록을 수립해 3관왕이 됐으며, 육상 트랙에서 용남고 김창순 선수가 4년 연속 2관왕을 달성하는 등 충남선수단은 3관왕 1명, 2관왕 13명의 우수 선수를 배출했다.

충남선수단의 체육 역량이 매년 놀랍게 향상된 것은 충남장애인체육회와 긴밀한 협의체계를 구축해 신인선수를 발굴하고 전문 체육 코치의 집중 훈련, 종목별 합동 훈련 등을 통해 열정과 땀으로 도전한 결과이다.

김지철 교육감은 대회기간에 충남선수단을 격려하며 “이번 대회를 통해 여러분은 용기와 도전과 희망의 메달을 획득한 자랑스러운 충남의 학생이고 자신과의 싸움에서 승리한 선수 여러분께 축하의 박수를 보낸다”고 말했다.

충남도교육청은 오는 31일 제11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 충남선수단 해단식에서 지도자와 선수를 포상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