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나노융합 기술사업화 지원사업 본격추진
대전시, 나노융합 기술사업화 지원사업 본격추진
  • 이한배
  • 승인 2017.05.19 2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대전시]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가 나노융합 기술사업화 지원사업(T2B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시는 이를 위해 지난 18일 나노종합기술원에서 나노융합산업연구조합과 14개 참여기업간 업무협약식을 갖고 성공추진을 다짐했다.

협약식에는 김정홍 대전시 산업정책과장, 한상록 나노연구조합 전무, 참여기업 대표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협약으로 T2B사업 공모로 선정된 14개 지역의 나노기업들은 소요경비 75%범위 내에서 시제품 제작에 최대 4천만원, 성능평가에 최대 3천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게 된다.

또 국내외 주요 산업전시회, 대규모 제품거래 상담회 등에도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부여되고 이에 따른 비용도 일부 지원받게 된다.

이번 사업을 통해 사업화 전과정을 지원 받게 될 14개 기업은 지난 2월 공모를 통해 신청한 21개 기업 중 4월 전문가선정위원회의 엄격한 기술평가, 사업성 평가를 통해 선정됐다.

T2B 시제품제작 및 성능평가 지원 사업은 2020년까지 매년 초 공모를 통해 20개 내외의 지역기업을 선정 지원할 계획이다.

대전시 김정홍 산업정책과장은 “T2B사업은 올해 처음 시작하는 신규 사업인 만큼 철저한 사업관리와 많은 기업이 참여 할 수 있도록 홍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