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청소년 꿈키움센터,‘감동캠프’운영
인천청소년 꿈키움센터,‘감동캠프’운영
  • 박동민
  • 승인 2016.12.12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인천시] 인천청소년꿈키움센터(센터장 김석현)는 10일 부모와 자녀가 함께하여 가족관계를 회복하고 유대관계를 강화하기 위해 위기청소년과 부모가 함께 하는 청소년감동캠프를 개최하였다.
 이번 캠프는 소통·나눔·기쁨을 주제로 인천가정법원에서 부모와 자녀 간 소통의 장을 마련하여 서로의 감정을 나누며 가족의 소중함을 깨닫고 사춘기가 성공적인 인생전환기가 되도록 지원하고자 수강명령 보호처분 대상 청소년과 보호자특별교육명령을 받은 9가족 22명을 초청하여 실시하였다.


 이날 프로그램으로 가족과 함께 만들어 보는 티셔츠 제작, 연극을 통한 가족마음 들여다보기, 가족감동세족식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소통의 장을 마련하였다. 캠프에 참가한 한 부모는 “아이가 성장하는 동안 함께 활동하면서 손을 잡아보는 시간이 적었는데 직접 발을 씻겨주고 생각을 나누는 시간들이 너무나 좋았다”며 소감을 밝혔다. 

인천가정법원 조세진판사는 “청소년들이 겪는 문제는 가정에서부터 기인하는 경우가 많아 가족 간에 소통하고 화합하는 계기의 장이 필요하여 캠프를 실시하였는데 참 보람된 일을 한 것 같다”며 앞으로도 지속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꿈키움센터는“앞으로도 위기청소년과 가족의 관계회복을 개선하기 위해 지역 내 유관기관과의 업무협조를 통해 밝고 아름다운 사회를 만들어 나가는데 지속적으로 힘쓰겠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