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청년문화창작소 만들어가요
경기도, 청년문화창작소 만들어가요
  • 승진주
  • 승인 2015.10.22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경기도] 경기도가 24일 오전 10시부터 구 서울농생대 농원예학관 잔디광장에서 청년들과 도민들이 농원예학관 폐자재를 활용하여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는 “시민제작 워크숍”과 청년단체 활성화를 위한 “경기청년모임 놀장” 행사를 진행한다.
경기도는 지난 4월 경기문화재단과 함께 경기청년문화창작소 조성 및 운영에 대한 위·수탁 협약을 맺고 구 서울농생대 농원예학관을 청년들과 지역주민들을 위한 문화공간으로 조성하는 ‘경기청년문화창작소 공간재생 프로젝트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내년 봄 창작소 오픈에 앞서 지역주민들과 청년들의 의견을 수렴하고 경기청년문화창작소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자 마련됐다.
시민제작워크숍 ‘폐자재를 부탁해’는 예술가들과 함께 농원예학관에 버려진 폐자재를 활용하여 소품 및 가구로 제작하는 업사이클링 제작 워크숍이다. 사전 신청을 통해 소품 및 가구로 일반시민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으며, 오전과 오후 총 2회로 진행 된다.
업사이클링은 기존에 버려진 제품을 단순히 재활용하는 차원을 넘어서 디자인을 가미하는 등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여 새로운 제품으로 재탄생시키는 것을 말한다.

경기청년모임 놀장은 수목이 우거진 푸른 잔디광장에서 서울과 경기도에서 활발히 활동하는 청년단체 16개 팀을 초대해 일반 청년들이 참여하는 자유로운 네트워킹 파티다. 청년단체들의 난상토론과 이 시대 청년문제를 자유롭게 애기하는 자유토론으로 진행되며 청년들의 아이디어를 제안받기 위한 설명도 있을 예정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서울농생대 농원예학관이 경기청년문화창작소로 새롭게 재생되는 과정을 함께 시민들과 함께 공유하기 위해 행사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