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6회 DMZ국제다큐영화제
제6회 DMZ국제다큐영화제
  • 승진주
  • 승인 2014.09.16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경기도] 아시아 최대 다큐멘터리 영화제 <제6회 DMZ국제다큐영화제>의 개막식이 오는 9월 17일(수) 오후 7시 고양아람누리 아람극장에서 열린다.

개막일인 17일(수)을 시작으로 24일(수)까지 8일 동안 고양 아람누리, 메가박스 킨텍스, 엠블호텔 킨텍스 등에서 개최된다. 69개국 661편의 출품작 중 30개국 111편을 선별한 DMZ국제다큐영화제는 다채로운 다큐멘터리 작품들로 8일간 관객들을 찾을 예정이다.

<제6회 DMZ국제다큐영화제>의 개막식은 가수 강산에의 오프닝 공연과 트레일러 상영을 시작으로 남경필 조직위원장의 개막선언, 홍보대사인 안재모, 고나은 및 집행위원장 조재현의 인사말 그리고 올해 영화제의 하이라이트 상영과 경쟁부문 감독과 심사위원 소개 등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어서 개막작으로 선정된 이일화 감독의 <울보 권투부>가 상영된다. <울보 권투부>는 도쿄조선중고급학교 권투부 아이들의 성장기로 ‘권투’라는 스포츠를 통해 배워가는 우정과 열정 그리고 졸업 후 일본의 조선인에 대한 ‘차별’에 맞서는 아이들의 모습을 담아낸 다큐멘터리다. 또한 이 작품은 DMZ프로젝트마켓 사전지원제작이며, 월드프리미어로 상영될 예정이다. <제6회 DMZ국제다큐영화제>는 <울보 권투부>를 통해 앞으로 열릴 영화제에서 제작지원작품 중 개막작을 선정하는 것으로 한국 다큐의 제작지원과 배급지원의 환경에 더욱 노력할 예정이다.

개막식을 찾는 인사들로는 최성 고양시장, 이필구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장, 김의석 영화진흥위원회 위원장, 신용언 문화체육관광부 문화콘텐츠산업실장이 참석 예정이며, 김기덕 감독, 전규환 감독, 배우 안성기, 손숙, 이광기 등이 참석 예정이다. 또한 안젤로 조에 이탈리아 문화원 원장, 고석만 전주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양영철 부산국제단편영화제 집행위원장등이 참석한다.

그리고 ‘한국경쟁’의 모든 감독들과 국제경쟁’ <그리고 우리에겐 오늘이 없다>의 세바스티안 브람슈버(Sebastian BRAMESHUBER, 오스트리아)감독, <커피>의 아투에이 비베로스 라비에야(Hatuey viveros LAVIELLE, 멕시코)감독, ‘이탈리아 문화원 후원으로 세레나 그라미찌(Serena GRAMIZZI, 이탈리아) 프로듀서, 발레리아 테스타그로사(Valeria TESTAGROSSA, 영국) 감독, 독일 문화원 후원으로 ‘국제경쟁’ <수감자들>의 토마스 하이제(Thomas HEISE, 독일) 감독이 개막식에 참석해 자리를 빛내줄 예정이다.

문의 DMZ국제다큐영화제 김재민 032-623-8058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