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형가전제품 수거 캠페인
소형가전제품 수거 캠페인
  • 승진주
  • 승인 2014.09.15 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경기도] 경기도가 22일부터 10월 21일까지 자원 재활용과 이웃돕기 실천을 위한 ‘폐 휴대폰 및 소형가전제품 수거 캠페인’을 추진한다.

이번 캠페인 기간 동안 도는 휴대폰은 물론 mp3, 게임기, 카메라, 전자사전 등 소형가전제품까지 확대하여 수거할 계획이며 캠페인 추진으로 얻은 수익금 전액은 불우이웃돕기 및 학교 장학금으로 사용된다.

10만대 수거 목표로 추진 중인 이번 캠페인은 31개시·군, 도 교육청,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참여로 진행한다.

‘폐 휴대폰 및 소형폐가전제품 수거 캠페인’ 참여를 원하는 도민은 가까운 시·군 민원실, 읍·면·동 주민센터, 금융기관 등에 비치된 수거함을, 초·중·고등학생은 학교별로 비치된 수거함을 이용하며 된다.
안 쓰는 휴대폰을 제출하는 학생에게는 환경노트와 노트북, PC 등 추첨을 통해 경품을 받을 수 있는 경품추천권이 지급된다.

경기도는 지난 2011년부터 폐휴대폰 수거 사업을 실시해 왔으며 2011년에는 412,181대를 수거해 4억 5천여만 원을, 2012년에는 268,471대를 수거해 2억 9천여 만 원, 지난해에는 217,198대를 수거해 2억 3천 9백여 만 원을 불우이웃돕기와 장학금으로 기탁한 바 있다.

경기도 관계자는 “폐 휴대폰에는 금, 은 등 귀금속이 함유돼 있어 막대한 금속자원으로 가치가 매우 높다.”면서 폐 휴대폰 수거에 도민의 관심과 적극적 참여를 부탁했다.

폐휴대폰 1대에는 평균적으로 금 0.034g, 은 0.2g, 팔라듐 0.015g, 구리13.1g 등 총 16종 금속이 들어있으며 연간 약 600억 원의 경제적 가치를 보유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수거된 폐 휴대폰은 경기도가 인증한 사회적기업에서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정보 저장장치 폐기 등 철저한 보안대책 아래 처리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