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중기센터, G-FAIR 상하이 개막식
경기도 중기센터, G-FAIR 상하이 개막식
  • 승진주
  • 승인 2014.08.28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경기도] 경기도(도지사 남경필)와 경기중소기업종합지원센터(이하 중기센터)는 29일(금) 중국 상하이 소재 상하이마트 3층에서 ‘2014 지-페어(G-FAIR, 대한민국우수상품전) 상하이’ 개막식을 개최한다.

이번 ‘2014 G-FAIR 상하이’는 중국인 소득 수준 향상과 한국 상품에 대한 수요가 높은 기회를 활용하고자 마련됐으며, 도내 40개 사가 참가하고 중국 1,200여 바이어가 방문한다.

상담품목은 생활소비재, 전기전자, 화장품, 식품 등이며, 여성기업 10개 사를 포함한 국내 우수 중소기업 40개 사가 중국 시장 진출을 위한 심도 있는 상담을 진행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번 전시회가 개최되는 상하이는 중국에서 가장 국제화된 도시이자 대형 소비 시장이다. 상하이는 화동경제권 중심지이며, 화동지역 소비액은 중국 전체의 20%를 상회한다.

특히 최근 중국 내 한류 열풍에 따른 한국산 소비재 매출이 상승하고 있으며, 한국산 화장품 및 식품의 경우 중국 최대 온라인 쇼핑몰인 ‘타오바오’에서 60% 이상 매출이 증가하는 등 사상 최대 매출을 기록하기도 했다.

중기센터는 이번 G-FAIR 상하이에서도 중기센터 해외사무소인 GBC 상하이의 축적된 비즈니스 경험 및 전문성을 적극 활용해 참가기업이 중국 시장에서 선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중기센터 민경선 통상지원본부장은 “중국의 경제성장 축은 수출과 투자에서 소비 중심으로 변화하고 있고 중국 내 한류열풍과 내수 시장의 성장으로 지금이 국내 기업이 중국 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최적의 타이밍.”이라며, “이번에 참가하는 기업들의 성공적인 계약성사를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이번 전시회는 31일(일)까지 사흘간 진행되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중기센터 수출지원팀(031-259-6133)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한편, 개막식에는 김능식 도 교류통상과장, 중기센터 민경선 통상지원본부장, KOTRA 이민호 상하이무역관장, 한국무역협회 송형근 상하이 지부장, 강소성 중국국제무역촉진위원회 치우 시아오핑 부회장, 남통시 중국국제무역촉진위원회 진 웨이수 회장, 남경시 공업상업연합협회 치엔 웨이빙 부처장, 베이징 REED전시유한회사 양 광위엔 지사장, 상주시 공업산업연합회 한 홍웨이 부주석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