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당선자, 중국 장자도그룹 총재 환담
이낙연 당선자, 중국 장자도그룹 총재 환담
  • 손영숙
  • 승인 2014.06.30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전라남도] 이낙연 전남지사 당선자는 30일 중국 장자도 그룹이 진도에 투자 중인 해삼사업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이 당선자는 이날 오후 당선자 집무실에서 오후강 총재, 미성지 한국사장을 비롯 장자도 그룹 지도자들로부터 진도 해삼사업 투자유치 현황을 설명 받고 이같이 밝혔다.

오후강 총재는 “해삼 사업 진도투자는 아시아 수산업계로부터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며 "진도에서 성공해야 전남 수산업 발전과 더불어 중국과 한국 간 협력이 잘 될 것“이라고 말했다.

중국 장자도 그룹이 진도를 해삼사업 투자대상으로 선택한 이유를 이 당선자가 묻자, 오후강 총재는 천혜의 자연환경은 물론 해삼양식을 위한 최적의 기후와 수온을 진도 해역이 갖고 있다고 설명했다.

오후강 총재는 “해양수산업은 리스크가 많은 산업으로 장자도 그룹이 한국의 국민 대우와 대폭적인 지지를 원한다”며 “장자도의 투자는 진도 현지의 소득으로 이어져 서로 ‘윈-윈’이 되도록 하는 게 최종 목표”라고 강조했다.

이에 대해 이 당선자는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외환위기 당시 말씀을 예로 적시하며 진도 현지 어민들의 경계심을 풀어 주고 이해시키는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한국 사람들이 외국자본 경계심을 갖고 있는 게 사실이지만 시간이 갈수록 외국투자가 자기이익이 된다는 점을 눈뜨고 있다”고 덧붙였다.

중국 장자도 그룹은 2010년부터 진도군 군내면 나리 수산물 종합가공 수출단지에 2억 달러를 투자한다는 계획 아래 해삼종묘생산장 1단계 사업을 추진해 다음 달 마무리 짓고 향후 2단계 사업 추진을 저울질하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