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내 겨울방학 청소년 프로그램
서울시내 겨울방학 청소년 프로그램
  • 승진주
  • 승인 2014.01.06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서울시] 올해 겨울방학 서울 곳곳에선 스키․보드 수준별 강습, 행복진로 직업체험캠프, 해외 자원봉사 기회까지 무료 또는 저렴한 비용으로 겨울방학을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초․중․고생 프로그램 391개가 쏟아진다. 

서울시는 30개 청소년수련관 및 특화시설 중심으로 ▴건강․취미활동 ▴취약계층 학습 지원 ▴가족 활동 프로그램 ▴선진문화체험 4개 분야 391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총 8,000명이 이용할 수 있는 규모다.

이와 관련된 모든 정보는 시립청소년수련관 및 특화시설 홈페이지와 청소년 프로그램 포털 사이트인 ‘유스내비’(www.youthnavi.net)에서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유스내비 사이트에 접속하면, 391개 청소년 체험 및 봉사정보를 지역별․영역별․가격별로 검색 가능하며, 마음에 드는 프로그램이 있을 경우 곧바로 예약신청도 할 수 있다.

첫 번째 분야는 전체 프로그램 중 가장 많은 부분을 차지한 건강․취미활동 프로그램이다.

겨울철 대표 레저스포츠인 스키․스노우보드․눈썰매 등과 자궁방 체험관을 통해 배우는 성교육, K-POP 열풍에 힘입어 마련된 방송댄스까지 청소년들의 기호에 맞춘 특기․적성 프로그램들이 다양하게 마련됐다.

두 번째 분야는 취약계층 자녀를 위한 멘토특강 등 특기적성과 진로탐색 프로그램이다.

우선 경제사정이 어려운 취약계층의 자녀들을 위해 대부분의 프로그램은 무료로 진행되며, 청소년지원단의 1:1 학습멘토(중랑청소년수련관)나 글로벌문화봉사단(창동청소년수련관), 자기이해를 통한 진로탐색 프로그램(은평청소년수련관) 등이 펼쳐진다.

세 번째 분야는 부모와 함께하는 세대공감 교실, 가족화합 만들기 체험 등 가족과 함께 마음을 나누는 체험 프로그램이다.

예컨대, 가족이 함께 떠나는 별자리여행, 가족에 대한 영어를 체험을 통해 배우는 E-day, 자녀와 부모가 함께하는 미술놀이치료, 학교폭력에서 우리 아이 지키기 등 평소에는 쉽게 할 수 없었던 다양한 활동들이 가족 참가자들을 기다리고 있다.

네 번째 분야는 미래를 이끌어갈 주역인 청소년들의 글로벌마인드 함양을 위한 해외 문화 체험 프로그램이다.

해외 문화 체험 프로그램은 도시 속, 교과서 속에서 쳇바퀴 돌듯 생활하고 있는 청소년들이 문화교류활동 및 해외 자원봉사활동을 통해 영국, 프랑스, 스위스, 이탈리아, 대만 등 세계 여러 나라의 다양한 문화를 몸소 느낄 수 있도록 마련됐다.

박종수 서울시 아동청소년담당관은 “겨울방학동안에 야외에서 하는 건강‧취미활동부터 소외되기 쉬운 취약계층 자녀를 위한 학습 프로그램과 해외 문화 체험까지 청소년들이 겨울방학을 알차게 보낼 수 있도록 알찬 프로그램들이 많이 마련됐다”며 “추운 겨울이라고 실내에만 있지 말고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으로 즐겁게 놀며 배움도 접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