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체험마을 10곳 추천
농촌체험마을 10곳 추천
  • 승진주
  • 승인 2014.01.01 1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경기도] 경기도가 겨울방학 기간 중 저렴하게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농촌체험마을 10곳을 추천했다.

현재 14개 시군 58곳이 운영 중인 경기도 농촌체험마을은 서울 등 수도권에서 1시간 거리에 있어 접근성이 용이하면서도 청정한 자연과 수려한 경관을 자랑하는 것이 장점.

이 가운데 도는 수미마을, 모꼬지마을, 여물리마을, 질울고래실마을(이상 양평), 해바라기마을, 넓은들마을, 늘향골마을(이상 여주), 나룻배마을, 푸르내마을(이상 연천), 용인 학일마을 등 겨울 가족 여행에 적합한 10개 마을을 추천했다.

이들 마을에는 썰매, 연날리기 등 전통놀이 체험을 비롯해 고구마묵, 도토리묵, 찐빵, 장류 등 전통음식 만들기 등 다양한 겨울 볼거리, 먹거리, 즐길 거리가 준비돼 있다.

특히 올해 농식품부 주관 농촌마을 대상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한 양평 수미마을에서는 2월 16일까지 빙어축제가 열린다. 이곳에서는 빙어낚시를 비롯해 전통 겨울놀이인 연날리기, 팽이치기, 썰매타기, 찐빵 만들기 등을 체험할 수 있고 빙어튀김과 빙어회무침, 떡국 등 먹거리도 즐길 수 있다. 체험비용은 구성내용에 따라 1만~3만5천 원.

양평 모꼬지마을은 오는 1월 31일까지 얼음 송어축제가 열리며, 송어낚시 뿐만 아니라 눈썰매, 얼음썰매, 팽이치기, 제기차기, 얼음볼링 등을 체험할 수 있으며 잡은 송어를 시식할 수 있다. 체험 비용은 1만3천 원이며, 점심과 송어 시식을 포함하면 2만7천 원이다.

빙어축제와 송어축제는 참여인원이 제한되어 있어 홈페이지에서 사전 예약하는 것이 유리하다. 온라인 예약 시 1인당 2,000원 할인된다.

농촌체험을 희망하는 사람은 각 마을 홈페이지에서 위치, 특색 및 체험프로그램 등 자세한 정보를 확인하고 예약할 수 있다.

도 관계자는 “농촌체험마을은 어른들에게 추억을 떠올리게 하고 아이들에겐 색다른 경험을 선사해 도시민들로부터 인기가 높고 이용객들도 꾸준히 늘고 있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