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사랑 육아사랑방 매우 만족
아이사랑 육아사랑방 매우 만족
  • 승진주
  • 승인 2013.12.09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경기도] 경기도「아이사랑 육아사랑방」이 경기도 육아공간의 대표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9일 경기도 북부청에 따르면 지난해 4월 개소해 오픈한지 1년 반이 지난 경기도「아이사랑 육아 사랑방」은 다양한 영유아 프로그램과 부모 교육 및 상담, 장난감도서관 등 각종 육아지원서비스를 제공해 보육인프라가 부족한 경기북부지역 도내 영유아와 부모가 함께 즐기며 쉴 수 있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했다.

11월 현재까지 이용인원이 25,300여명(1일 평균 이용인원 55명)으로 엄마들의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이용만족도는 96%, 환경만족도는 98%로 매우 높게 나타났다. 이용부모들의 호응은 뜨거웠으며, 개인 및 인근 어린이집 단체 신청 등 지역 명소로 거듭 났다.

부모의 육아비용 절감과 만족도가 매우 높아 경기도형 공공키즈카페인 아이러브맘카페의 견인차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고 북부청은 설명했다.

아이가 신나게 뛰어노는 놀이공간, 엄마가 편안히 쉬는 맘카페, 보육 및 육아고민 해결을 위한 전문가 육아상담, 연령과 아이 발달에 적합한 장난감 무료 도서관, 아이와 엄마와 함께하는 영역별 놀이활동 등 다양한 영유아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다.

또한, 직접 찾아오지 못하는 낙후 농촌지역 가정의 경제적 부담경감 및 아이의 발달에 맞는 다양한 장난감이용 기회부여를 위한 찾아가는 장난감 도서관 운영으로 총 6,998건을 대여했으며, 부모와 자녀의 상호작용 증진을 위한 가족 참여 체험프로그램인 ‘숲 체험 아빠 어디가’, ‘도전 육아사랑방 가족 골든벨’ 등을 운영해 많은 가족의 참여를 유도하고 화합할 수 있는 시간도 마련했다.

박인복 경기도 보육청소년담당관은 “「아이사랑 육아사랑방」은 도내 영유아와 부모가 함께 즐기며 쉴 수 있는 경기도 대표 육아공간”이라며, “경기도가 아이키우기 좋은 환경 조성을 위해 도내 아이러브맘카페를 지역별로 32개 오픈 또는 오픈중이니 편하게 이용해 가족의 행복과 사랑이 더욱 커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