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환경산업 이끌 유망기업 키운다
경기도, 환경산업 이끌 유망기업 키운다
  • 승진주
  • 승인 2013.12.08 12: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경기도] 초미세먼지 연속채취기를 개발해 미국과 중국에 수출한 AMP엔지니이링㈜, 산유국 쿠웨이트의 토양정화사업에 참여한 아름다운환경건설㈜, 환경선진국 일본에 폐기물 선별 플랜트를 수출한 ㈜포스벨.
경기도가 우수한 환경기술로 높은 성장잠재력을 지닌 도내 중소 환경기업 11곳을 선정해 지원키로 하고 6일 도청 상황실에서 ‘경기도 우수환경기업 지정 및 현판 수여식’을 개최했다.

우수환경기업 지정제는 성장잠재력이 높은 중소 환경기업을 발굴 지원해 경기도 미래 환경산업을 이끌 환경전문 기업으로 육성하기 위한 것으로 올해 처음 도입됐다.

우수환경기업으로 지정된 기업은 포스벨, MAT플러스, 동일캔바스엔지니어링, 범석엔지니어링, 에이치앤텍, 에이피엠엔지니어링, 청해ENV, 해성엔지니어링, 덕산실업, 아름다운환경건설, 네오위드넷 등 11개사.
이들 기업은 수질, 대기, 폐자원, 토양, 기후변화 소프트웨어 등 각 분야에서 경기도를 대표할 수 있는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는 기업으로, 지정을 신청한 27개 기업 가운데 세밀한 평가를 거쳐 지정됐다.

경기도와 경기테크노파크는 객관성과 투명성을 높이기 위해 딜로이트 안진회계법인을 통해 지표를 개발하고, 경영성과, 기술경쟁력, 고용실적, 비즈니스 전략, 유망성, 기업의 사회적책임 등을 면밀히 살펴 대상 기업을 선정했다.

선정된 기업들은 기업 맞춤형 사업비 지원, 국내․외 전시회 참가 지원, 중소기업 육성자금 신청 시 가점부여, 환경산업 포털을 통한 기업 홍보 등 23종에 달하는 인센티브를 제공받는다.

도 관계자는 “환경산업을 육성하면 환경도 보전하고 일자리도 만들 수 있다”며, “도내 환경기업이 세계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춘 강소 환경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