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농산물검사소에 외국인 연수자 견학
경기도 농산물검사소에 외국인 연수자 견학
  • 승진주
  • 승인 2013.12.05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경기도]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의 농산물검사소를 찾는 외국인들의 견학이 줄을 잇고 있다.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에 따르면 올해 연구원이 운영하는 구리농산물검사소를 찾은 외국인 연수자는 70여명.

스리랑카, 캄보디아 농업지도자 32명, 중앙아시아 농업 공무원 22명, 모잠비크 농촌지역 지도자 양성과정 연수단 17명 등 71명이 연구원의 농산물 검사시스템을 살펴봤다.

지난해에는 아프리카 3개국 농업지도자 50여명, 미얀마 온두라스 농업지도자 40여명, 우간다, 에티오피아 등 농업지도자 40명, 모잠비크 등 농업지도자 20명 등 150여 명이 다녀갔다.

경기도 보건환경연구원은 도내 4대 농수산물 도매시장에 잔류농약을 검사하는 현장 검사소를 운영하고 있다.

연구원 관계자는 “구리농산물검사소에는 첨단 분석기기를 갖추고 잔류농약이 초과된 농산물을 유통 차단하는 시스템이 구축돼 있다.”며 “외국인 새마을 연수자들이 단기간에 분석을 완료하는 첨단기기 및 부적합 농산물을 차단하는 우리나라 농산물 유통 시스템에 많은 관심을 나타내고 있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