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공창업을 위한 ‘축제의 장’
성공창업을 위한 ‘축제의 장’
  • 승진주
  • 승인 2013.12.02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불교공뉴스-경기도] 경기도와 중기센터가 예비창업자들의 성공 창업을 위한 축제의 장을 열었다.

경기도와 경기중소기업종합지원센터(이하 중기센터)는 2일(월) 중기센터 1층 광교홀에서 경기도 창업 프로그램 참가자들의 성과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G-창업 페스티벌’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김문수 경기도지사, 금종례 도의회 경제과학기술위원장 및 도의원, 홍기화 중기센터 대표이사 등 총 300여명이 참석했으며, 창업자들의 성과물 전시와 우수사례발표회, 투자유치전력 세미나, IT토크콘서트 등이 진행됐다.

먼저, 전시관에는 연령 및 업종을 고려한 ▲2030창업관 ▲4050창업관 ▲여성창업관 ▲성공창업관 ▲모바일창업관 ▲체험관 등 G-창업프로젝트 우수제품 총 85개 부스가 운영돼 성공사례를 접할 수 있었으며, 성공 창업을 꿈꾸는 예비창업자들의 발길로 북새통을 이뤘다.

‘우수사례발표회’에서는 G-창업프로젝트와 청년프론티어 사업 참여자 중 우수 창업아이템을 선별해 그 동안의 성과에 대한 발표를 들었고, 발표작품에 대한 창의성, 사업성, 시장성 등을 고려하여 총 20명을 시상했다.

‘투자유치전략 세미나’에서는 ㈜마젤란기술투자의 유인철 상무가 도내 벤처․중소기업인들이 투자유치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원활한 자금조달 기회를 제공받기 위해 ▲VC의 투자포인트, ▲IR용 사업계획서 작성요령, ▲성장단계별 자금조달 전략 등에 대한 강의를 진행했다.

또 성공기업의 성공기부금 전달도 진행됐다. ㈜에스앤에이 권경수 대표는 창업 성공을 위한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에 대한 감사와 도내 기업 육성을 위해 1억5천만원의 성공기부금을 전달했다.

전자집적회로를 제조하는 ㈜에스앤에이는 창업 첫해인 2010년에 중기센터 창업보육센터에 입주해 첫해에는 2천만원의 매출에 불과했지만 올해에는 삼성전자에 납품하는 등 70억원의 매출을 예상하고 있다.

이번 G-창업페스티벌에 참여한 ㈜테스토닉의 강옥남 대표는 “불과 몇 년 전만해도 평범한 보험설계사였는데 작년 페스티벌에서 진행된 경기도 창업경진대회에서 대상 수상을 시작으로 이제는 대기업에 제품을 납품하는 기업의 대표가 됐다”며, “이번 페스티벌에서 많은 후배 예비창업자들이 창업에 대한 다양한 영감을 얻고 돌아가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중기센터 홍기화 대표이사는 “베이비붐 세대의 은퇴로 계속해서 창업을 준비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며, “이번 G-창업페스티벌을 통해 예비창업자들이 기업가정신 함양과 창업에 대한 자신감을 고취시키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G-창업페스티벌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중기센터 창업지원팀(031-888-8600)을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