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신년사]김영록 전라남도지사
[2023 신년사]김영록 전라남도지사
  • 손혜철
  • 승인 2022.12.30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2023년 신 년 사

존경하는 200만 도민 여러분!
계묘년(癸卯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희망찬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기 바랍니다.

그 동안, ‘세계로 웅비하는 대도약 전남 행복시대’의 힘찬 출발에
뜨거운 성원과 사랑을 보내주신 도민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코로나의 긴 터널과 우크라이나 사태로 촉발된 경제위기로
어려움이 많았습니다만 도민 여러분께서 잘 극복해 주셨습니다.
도민 여러분께 깊은 존경과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도민 여러분과 함께 지난해
한국에너지공대 개교, 우주발사체산업 클러스터 지정과
세계갯벌자연유산 보전본부 설립, 국립해양수산박물관 유치 등
전남이 세계와 경쟁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되었습니다.

올해 전남도 새해예산은 11조 8천억원이며,
국고예산은 8조 6천 5백억원으로
역대 최대 규모를 확보했습니다.

미래성장동력으로 차세대 그리드 반도체, 그린수소 에너지섬과
농식품 기후변화대응센터, 남부권 광역관광개발 선도사업,
우주발사체 사이언스 컴플렉스 등
전남 대도약을 위한 신규사업을 대거 추진하게 되었습니다.

이 모두가 도민 여러분과 함께 이루어낸 값진 성과입니다.
도민 한분 한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2023년 새해, 전남이 기회와 희망의 땅으로 떠오를 수 있도록
올해를 ‘세계로 뛰는 전남 대도약’ 원년으로 삼으려 합니다.

전남의 강점인 농수축산업은 스마트화‧고부가가치화‧수출산업화 등 농어업 대전환을 통해 미래생명산업으로 키우겠습니다.

광양제철‧여수화학산단‧서남권 조선산업은 세계 1위의 지역산업으로 지속적인 경쟁력을 살려나가도록 더 지원하겠습니다.

지중해를 능가하는 아름다운 섬과 갯벌 등 관광자원,
세계인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는 농수축산물과 남도음식은
전남이 가지고 있는 세계적인 경쟁력입니다.

전남의 매력을 세계에 알리도록
‘순천만 국제정원박람회’, ‘전국체전’과
‘국제 농업박람회’, ‘국제 수묵비엔날레’, ‘김대중평화회의’ 등을
성공적으로 치러내겠습니다.

글로벌 경쟁력과 새로운 비전을 바탕으로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와 함께하는 글로벌 도정을 힘차게 펼치겠습니다.

도민 여러분께 힘이 되는 따뜻한 행복공동체 전남을 만들겠습니다.

권역별 대규모 청년문화센터 건립,
스마트 청년 농어업인 1만명 육성 등
청년의 꿈과 희망을 힘껏 응원하겠습니다.

어려운 이웃을 보살피는 복지기동대는 대폭 확대하고,
어르신 맞춤형 노인일자리 지원사업과 함께
홀로사시는 어르신 등에게 난방비 20만원을 지원하겠습니다.

고금리로 어려운 중소기업을 위한 1천억원 규모의 특별융자상품을 마련하고 융자금에 대한 이자 감면을 지원하겠습니다.

소상공인을 위한 정책자금을 운용하고,
1조원 규모의 지역사랑상품권을 발행해
지역경제에 활력이 돌도록 하겠습니다.

기름값과 전기료 급등으로 힘든 농어업인에게
전남도가 전국 최초로 시행한
농어업인 면세유 구입비용 지원 기간을 2개월 더 추가 연장하고,
농어업용 전기요금 인상차액 50%도 함께 지원하겠습니다.

사랑하는 도민 여러분!
올 한해는, “정성을 다하면 어떤 일이든 이룰 수 있다”는
일념통천(一念通天)의 자세로 일하고자 합니다.

새해에는 전라남도가 세계로 웅비할 수 있도록
담대하게 도전하고 전력을 다해 뛰겠습니다.
어려운 도민들의 삶이 더 나아지도록
하나하나 세심하게 챙기겠습니다.

사랑하는 도민 여러분
계묘년(癸卯年)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소망하시는 모든 일이 이루어지시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계묘년(癸卯年) 새해 아침에
전라남도지사 김 영 록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