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신년사] 최교진 세종교육감
[2023 신년사] 최교진 세종교육감
  • 양정윤 기자
  • 승인 2022.12.30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2023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지난해는 세종교육이 새롭게 도전하는 한 해였습니다.

세종교육공동체의 정성과 시민 여러분의 응원에 힘입어

“모두가 특별해지는 세종교육”의 첫걸음을 힘차게 내디뎠습니다.

지난해는 마음 아픈 한 해이기도 했습니다.

큰 슬픔을 겪으며 또다시 기억과 약속을 다짐했습니다.

새해에 우리가 마주한 현실은 그리 녹록지 않습니다.

코로나19의 긴 터널이 아직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경제도 남북관계를 포함한 국제 정세도 어려울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 위기를 넘어설 열쇠는 교육에 있습니다.

우리 아이들이 미래의 파도에 당당히 올라타고

즐길 힘을 길러주어야 합니다.

교육은 더욱 새로워져야 합니다.

2023년 새해에도

세종교육은 미래를 여는 교육대전환을 향해 나아가겠습니다.

한 아이 한 아이에 맞는 맞춤형 교육으로 다 함께 성장하도록 돕겠습니다.

시대를 앞선 교육환경을 조성하여 학교와 교실에 미래를 가져오겠습니다.

최고 수준의 교육복지를 실현하여 학습권을 보장하겠습니다.

폭넓은 교육생태계를 조성하여 아이들의 삶의 질을 높이겠습니다.

시민과 함께 교육자치를 강화하고 소통하는 교육행정을 펼치겠습니다.

미래를 여는 일은 결코 쉽지 않을 것입니다.

그러나 꺾이지 않는 마음으로 한 걸음 한 걸음 내딛겠습니다.

세종 교육공동체의 힘을 모아 새로운 희망을 써나가겠습니다.

시민 여러분께서 따뜻한 눈길로 응원해 주시기 바랍니다.

새해에는 우리 아이들이 교실에서

맨얼굴을 마주 보며 마음껏 웃을 수 있게 되기를 소망합니다.

깡충 뛰어오르는 토끼처럼

모두가 큰 성장을 이루시길 바랍니다.

세종교육공동체와 시민 여러분,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