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친환경 에너지타운 준공식
음성군, 친환경 에너지타운 준공식
  • 손혜철
  • 승인 2022.11.22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음성군(군수 조병옥)은 22일(15:00) 감곡면 원당리 348번지에서 폐 에너지를 활용하는 환경친화적 시설인 친환경 에너지타운 조성사업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준공식은 조병옥 군수를 비롯해 안해성 군의회 의장과 의원, 한국 환경공단 관계자, 마을 주민 등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 경과보고, 인사말(축사), 현판제막식 순으로 진행됐다.

친환경 에너지타운은 가축분뇨 처리장 등 폐자원처리시설에서 발생하는 에너지를 활용해 주민의 수익을 창출하는 사업으로, 환경과 에너지 문제를 동시에 해결하는 환경부 공모사업이다.

지난해 4월 착공한 친환경 에너지타운은 국비 26억원 등 모두 52억원을 투입해 1만2434㎡ 부지에 자동화 온실, 농산물 작업장 및 보관창고 등을 갖추고 있다.

이 중 자동화 온실은 원당리 가축분뇨 공공처리시설에서 발생하는 바이오가스로 생산한 온수를 공급받아 겨울철 난방비 부담 없이 사계절 소득 작물 재배가 가능하다.

또 농산물 작업장 등은 온실에서 재배된 작물과 지역 농특산물의 생산, 판매를 위한 작업장과 보관창고 시설을 갖췄다.

지난 2016년 환경부 공모를 통해 감곡면 원당2리가 사업 대상지로 선정돼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에 착수했고 2017년 4월에 소규모 환경영향평가 용역도 착수했으나 연계사업인 가축분뇨 공공처리시설 설치사업이 인접한 경기도 이천시 율면 지역주민의 반대에 부딪혀 사업이 장기간 지연되는 난항을 겪었다.

이에 2017년 7월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과 소규모 환경영향평가 용역을 중지했다가 민원 갈등이 해소돼 2019년 10월 재착수했으며 마침내 지난해 4월 착공에 들어가 올해 8월 공사가 준공됐다.

이후 두 달여간 한국환경공단과 시설물 인계인수를 위한 점검 및 보완 과정을 거쳐 인계인수를 완료했다.

내년 1월부터는 사용허가를 거쳐 원당2리 마을회에서 운영할 예정이다.

군은 재생에너지인 바이오가스를 활용한 온실을 주민들이 직접 운영해 주민소득 증가와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병옥 군수는 “그동안 친환경 에너지타운 조성을 위해 긴 시간 애써주신 주민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주민과 상생·발전하며 원활한 운영으로, 많은 주민이 복지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