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유치 성공, 충청권 개최 확정!
[속보]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유치 성공, 충청권 개최 확정!
  • 손혜철
  • 승인 2022.11.12 2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충청권 최초 국제종합경기대회 유치

- 12일(토) FISU 총회 투표 결과 미국 노스캐롤라이나 제치고 선정 -

- 2027년 8월 대전, 세종, 충북, 충남에서 공동 대회 개최 -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충청권 공동유치위원회(이하 위원회)가 ‘스포츠 빅4' 이벤트 중 하나로 일컬어지는 2027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구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유치에 성공했다.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은 지난 12일 오후 1시(한국시간 12일 저녁 9시) 벨기에 브뤼셀에서 가진 집행위원회 투표를 통해 2027년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 개최지로 대한민국 충청권을 확정·발표했다.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와의 유치경쟁에서 승리한 충청권은 최초로 국제종합경기대회를 유치하게 되었으며, 이 대회로는 지난 1997년 무주·전주 동계유니버시아드와 2003년 대구 하계유니버시아드, 2015년 광주 하계유니버시아드에 이어 국내에서 네 번째로 대회를 유치하게 됐다.

충청권의 이번 대회 유치는 FISU 총회에서 보여준 프리젠테이션과 더불어 충청권 유치에 대한 전국민의 열망이 담긴 100만인 서명부가 주효하게 작용했던 것으로 보인다. 위원회는 프리젠테이션을 통해 충청권이 간직한 비전, 메가시티 청사진과 교육·문화, IT·기술, 환경보존, 지속가능성, 저비용·고효율 대회 개최 등 충청권의 강점과 주요 컨셉을 설명해 집행위원들에게 호평을 받았다고 전해졌다.

마지막까지 대회 유치를 위해 벨기에 현장에서 노력한 충청권 4개시도의 시도지사, 의회 의장, 체육회장과 문화체육관광부, 대한체육회, 대한대학스포츠위원회, 기자단과 유치위원회 관계자 등으로 이뤄진 충청권 공동대표단의 노력도 빛났다. 공동대표단은 충청권이 대회 장소로 확정됨에 따라 총회 현장에서 FISU와 개최도시 협약을 맺었다.

위원회 김윤석 사무총장은 “충청권이 첫 번째 도전 만에 대회유치에 성공한 것은 근래 보기드문 일로 이는 대한민국 국민들의 뜨거운 염원이 있었기에 가능했던 일이라고 생각한다”며 “2027년 열릴 하계세계대학경기대회는 충청권의 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는 소감을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