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하늘 담은 ‘칠갑산 청다래’ 수확 한창
9월 하늘 담은 ‘칠갑산 청다래’ 수확 한창
  • 이경
  • 승인 2022.09.23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청양 칠갑산 청다래 재배 농가들이 봄 가뭄과 장마, 태풍을 이겨내고 9월의 푸른 하늘을 가득 담은 열매를 한창 수확하고 있다. 청다래는 청양 토종 다래를 재배 농가들이 줄여 부르는 이름이다.

23일 청양군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칠갑산에서 자생해온 토종 청다래 재배는 ‘다래영농조합법인(대표 김성수)’을 중심으로 이뤄지고 있으며, 영농조합에는 농가 21곳이 참여하고 있다.

열매마다 익는 속도가 달라 거의 매일 일해야 하는 칠갑산 청다래는 9월 말까지 수확할 수 있다.

비타민C, 유기산, 마그네슘, 칼륨, 펙틴 성분을 풍부하게 머금은 다래에는 비염이나 아토피, 변비 해소, 피부미용, 치매 예방 등 다양한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칠갑산 청다래는 한입에 쏙 들어가는 크기로 먹기가 쉬워 유통체계만 개선하면 소비자들의 큰 사랑을 받을 수 있다”라며 “영농조합 소속 농가들이 소비 경향에 맞는 가공품과 추출물 등 다양한 상품을 속속 내놓고 있어 매우 고무적”이라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