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미경 영동군생활개선회장, 농촌진흥청장상 수상
최미경 영동군생활개선회장, 농촌진흥청장상 수상
  • 황인홍
  • 승인 2022.09.23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최미경 영동군생활개선회장이 제9회 전국 생활개선회원 한마음대회에서 농촌진흥청장상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번에 개최된 제9회 전국 생활개선회원 한마음대회는 9월 21~22일까지 전남 여수시 엑스포디지털갤러리 특설무대에서 전국 생활개선회원 및 관계자 1만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최미경 회장은 생활개선회의 발전과 활성화, 지역농업 발전에 이바지한 공적을 인정받아 농촌진흥청장상을 대표로 수상하였다.

최미경 회장은 1990년부터 활동을 시작해 용산면생활개선회장을 역임했다.

2015년부터 영동군생활개선회 총무와 부회장을 거쳐 2019년부터 4년 동안 군 연합회를 이끌어 왔으며, 특히 읍면 생활개선회 활성화와 농촌여성 농부증 예방에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

대표 활동으로 11개 읍면 600여 회원과 함께 매년 생활개선 선진기술 경영연찬회를 개최해 회원 간 화합을 다지고, 배우고 익힌 활동을 알리는 자리를 마련했다.

또한 농번기에 일손 부족으로 어려운 회원 농가에서 알 솎기, 봉지 싸기 등을 하여 힘들고 어려울 때 서로에게 힘이 되어 주는 단체의 모범을 만들었다.

이 밖에도 수해농가 봉사활동, 영동군민장학금 기탁, 사랑의 연탄 나누기 등에도 적극 참여하여 이웃과 함께하는 생활개선회로 그 역할을 톡톡히 하였다.

열악한 농작업 환경에도 관심을 가져 농촌 여성이 활용하기 편리한 가볍고 이동이 편한 농작업대를 매년 보급하였으며, 순잎따기 장갑 등 편이용품을 활용한 농작업 환경 개선과 지역축제 영동과일음식 홍보로 관광 편의 제공에 노력했다.

최미경 회장은 “이번에 농촌진흥청장상을 수상하게 된 것을 매우 자랑스럽게 생각하며, 이 상을 받을수 있도록 도와주신 600여명의 생활개선회원과 뒷받침해 주신 농업기술센터에 감사드린다”라며 “앞으로도 생활개선회가 농촌 여성을 대표하는 단체가 되고 지역농업이 더 발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