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시인의 마을에 “문화의 꽃이 피었습니다”
옥천군, 시인의 마을에 “문화의 꽃이 피었습니다”
  • 손혜철
  • 승인 2022.09.23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옥천군은 문화체육관광부 공모사업인 `2022년 문화가 있는 날 지역특화 프로그램’을 통해 군민들에게 문화 향유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오는 27일~28일 지용문학관 등 구읍 일원에서 정지용 시인의 시 소재가 되었던 장소 등을 찾아가 그 시대의 이야기와 생애를 되돌아보는 ‘시문학 여행’을 진행한다.

이 사업은 총 4회에 걸쳐 진행되며 1회차(9월 27일)에는 정지용 고향집 가는 길, 2회차(9월 28일)에는 정지용 시인의 외가 탐방 및 시어에 나타난 지명 흔적 찾아보기, 3회차(10월 22일)에는 정지용이 살았던 고향 탐방, 4회차(10월 23일) 에는 향수호수길을 주제로 하여 시인의 발자취를 찾아보는 프로그램이다.

또 다른 프로그램으로 ‘지용 문화아카데미’가 있다.

이 프로그램은 정지용을 테마로 하는 문화공연, 시인과 함께하는 문학 창작교실, 정지용 이야기꾼 김묘순의 토크콘서트로 구성되어 있다.

지난 9월 17일~18일에 안현미, 박소란 시인을 초청하여 시쓰기 등 문학 창작교실을 운영하였으며 정지용 문학관 앞 특설 무대에서는 옥천군 어린이 전통무용 공연과 함께 정지용 최초작품인‘삼인’과 대표작 ‘향수’를 주제로 한 토크콘서트를 진행하였다.

10월 8일과 9일에는 천수호, 고찬규 시인을 초청할 예정이며 정지용 시와 생애에 대한 토크콘서트와 다양한 문화공연이 계획되어 있다.

군 관계자는 “정지용 시인의 삶과 작품세계를 자세히 알아볼 수 있는 좋은 시간이 될 것”이라며 “많은 관심과 참여 바란다”고 전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