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 옥천군 제35회 지용제 ‘詩끌북적 문학축제' 팡파르~
[영상뉴스] 옥천군 제35회 지용제 ‘詩끌북적 문학축제' 팡파르~
  • 손혜철
  • 승인 2022.09.22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옥천군은 제35회 지용제가 3년 만에 9월 22일 오후 2시 개막을 알렸다.

한국 현대시의 시성(詩聖) 정지용 시인을 널리 알리기 위한 문학축제 의 개막과 동시에 많은 관람객을 맞이하기 위한 다양한 예술행사가 옥천지역 곳곳에서 진행되고 있다.

이번 지용제는 ‘詩끌북적 문학축제’라는 이름으로 22일부터 25일까지 정지용 생가 및 구읍 일원에서 4일간 열린다.

축제 기간에 맞춰 구읍 일원 곳곳이 정지용 시인의 문학세계를 엿볼 수 있는 경관으로 꾸며졌다. 실개천 주변에는 구읍 주민들이 직접 키운 국화로 ‘주민키움정지용국화거리’를 조성해 방문객을 맞이하고, 실개천에 달린 詩등과 구읍 거리에 걸린 청사초롱은 축제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키며 구읍 골목골목을 환히 밝히고 있다.

주요 프로그램으로 축제 첫날인 22일에는 학생 그림그리기 대회, 인문학캠페인 2022 아이러브포엠 개막식, 북한예술단 초청공연 등이 열리며, 23일에는 전국남녀시조경창대회와 예선을 통과한 전국 초등학교 14팀이 참가하는 옥천 짝짜꿍전국동요제, 군민한마음노래자랑&향수콘서트가 이어진다.

24일에는 옥천군향토음식경연대회, 정지용 동북아 국제문학포럼, 지용제 본행사인 정지용문학상 시상식&시인과 함께하는 시노래콘서트와 전국 정지용 청소년 문학캠프가 진행된다.

마지막 날인 25일에는 전국 정지용 백일장과 정지용 전국시낭송대회, 정지용 음악회를 진행하고, 관내 문화예술인들이 함께하는 ‘정지용과 함께하는 문화예술인 한마당’을 펼치며 축제의 대미를 장식한다.

이와 함께 고향전시관, 지용구읍투어, 종이배띄우기 등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선보이고, e지용제 시 참여하기, 시화페스티벌 참여하기, 3행시 작성 등 모바일과 인터넷을 통해 온라인으로 체험하며 시문학을 음미하고 느낄 수 있는 언택트 방식의 다양한 참여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한다.

옥천군 유정현 문화원장은 “옥천군민들과 예술관계자들과 주민들이 합심해 제32회 지용제가 성공할 수 있도록 힘을 합칠 것”을 당부하며, “옥천을 찾는 많은 관광객들과 옥천주민 모두, 시의 향기가 가득한 옥천에서 마음껏 행복을 누리길 바란다. 어느 해보다, 3년 만에 대면으로 치러지는 행사인 만큼 더 정성스럽게 준비했으니 많은 분이 오셔서 즐겁게 지내시길 바란다”라고 축하의 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