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 제9회 청소년 예산정책 제안대회 개최
천안시, 제9회 청소년 예산정책 제안대회 개최
  • 이경
  • 승인 2022.08.16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천안시는 지난 13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주민참여예산제의 효율적 운영을 위한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제9회 청소년 예산정책 제안대회’를 개최했다.

앞서 시는 지난달 23일에 운영한 청소년 예산학교와 제안실습 과정을 수료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시민 생활 불편 해소 및 제도개선’이라는 주제의 제안서를 접수했다.

그 결과 관내 22개교 중·고등학생과 천안시꿈드림지원센터 학교밖 청소년 등 총 17개 팀 54명이 이번 제안대회에 참가했다.

참가팀은 사전에 관계부서의 서면 심사를 거친 사업 제안에 대해 내·외부 전문가 5명 심사위원 앞에서 발표했다.

시는 1차 서면 심사와 2차 현장 심사 결과를 취합해 우수제안팀을 선정했다.

대상에는 ‘버스 승차예약’ 사업을 발표한 ‘레고(Lego)’팀이 선정됐으며, 최우수는 ‘천안버스 앱 활성화 사업’을 발표한 ‘버스타자’팀과 ‘전동킥보드가 안전한 천안시’를 발표한 ‘고기좋아’ 팀이 차지했다.

우수는 ‘청소년의 대중교통 개선과 자전거 안전교육’ 사업을 제안한 ‘상상태조’팀, ‘천안시 쓰레기 문제점들’을 제안한 ‘아이스크림’팀이 받았으며, 장려에는 ‘반가워 수달아, 씨빈으로 지켜줄게’의 ‘수달지킴이’팀, ‘바닥신호등’ 사업을 발표한 ‘예산4’팀, ‘반려견 순찰대(나랑도그)’의 ‘핫도그’팀이 이름을 올렸다.

심사위원을 맡은 임동완 주민참여예산연구회장은 “청소년들이 직접 느꼈던 지역사회 생활 불편을 살펴보고 창의적인 개선방안까지 엿볼 수 있는 시간이었다”며 “사업 제안과 발표력에 대해 높이 평가한다”고 말했다.

이명열 예산법무과장은 “이번 제안대회는 지역사회를 생각하는 청소년과 그들의 눈높이에서 소통하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청소년들이 제안한 우수제안은 사업부서의 타당성 검토를 거쳐 2023년도 본예산에 적극 반영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