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 해동문화예술촌, 문화가 있는 날 ‘앙코르 해동’ 6월 공연 열어
담양 해동문화예술촌, 문화가 있는 날 ‘앙코르 해동’ 6월 공연 열어
  • 이경
  • 승인 2022.06.14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기사를 번역합니다

 

담양군문화재단에서 진행하는 문화가 있는날 ‘앙코르 해동’의 공연이 6월 마지막 주 토요일에 열린다.

이번에 진행되는 ‘딸기가 사라졌다!’ 공연은 남도풍 코미디극으로 6월 25일 토요일 오후 5시 해동문화예술촌 마당에서 열리며, 창작극단 ‘구강구산’이 무대를 펼친다.

공연은 불통의 아이콘인 대화리 청년회장 봉회장이 어느 날 마을에 든 딸기도둑을 잡고 청년회장직을 사수하려는 과정을 코믹하게 그려내는 연극이다.

창작극단 ‘구강구산’은 전남권 청년예술인들이 모여 2017년에 창단한 창작극단으로, 강진의 아름다운 자연에서 ‘구강구산’이라는 이름을 빌려왔다.

현재는 광주를 중심으로 전남의 소재를 활용한 창작극을 만들고, 지역 예술만의 재미와 매력을 알리는 데에 집중하고 있다.

문화가 있는 날 ‘앙코르 해동’ 공연은 무료관람이며, 자세한 사항은 해동문화예술촌 소셜미디어와 (재)담양군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 (재)담양군문화재단 홈페이지

페이스북, 해동문화예술촌 damyanghd@naver.com / 061-383-8246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불교공뉴스는 창간 때부터 클린광고 정책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것은 작은 언론으로서 쉬운 선택은 아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불교공뉴스는 앞으로도 기사 읽는데 불편한 광고는 싣지 않겠습니다.
불교공뉴스는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드는 대안언론입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에 동참해주세요. 여러분의 기사후원 참여는 아름다운 나비효과를 만들 것입니다.

불교공뉴스 좋은기사 후원 계좌안내

농협 301-0234-1422-61
(손경흥 / 불교공뉴스)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